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만들어진 한국사



녹도승(鹿島昇=가지마 노보루)은 대실근우(大室近祐=오무라 킨스케)라는 사람의 재판을 맡아서 고대사에 눈을 삐게 된다. 대실근우는 누구인가? 역사에 알려진 명치(메이지) 천황은 이등박문(이토 히루부미)에게 암살 당하고 대실인지우(大室寅之祐=오무로 토라노스케=대실근우의 큰삼촌)에게 천황 자리가 넘어갔으며 현 천황도 다 대실 집안이라는 주장을 하는 사람이다. 녹도승은 이런 내용을 <裏切られた三人の天皇―明治維新の謎> (배신 당한 세 명의 천황 - 메이지 유신의 수수께끼)라는 책으로 내놓기도 했다.

녹도승은 일본의 역사를 숨긴 것은 한국인들이라고 주장한다. 마치 한국의 역사를 숨긴 것을 일본인이라고 환빠들이 주장하는 것처럼.

신라의 사정관(司政官) 도네리 신노(舎人親王=일본서기의 편찬자)와 백제에서 항복한 도경(道鏡)이 만세일계라는 사기를 쳐서 국민을 노예화 시켰고 이 때문에 왜국, 진(秦)나라, 일본의 흥망성쇠는 어둠 속에 봉인되고 말았다는 것.
백제 도래계였던 소아입록(蘇我入鹿=소가 이루카)까지의 역사는 신라의 역사인데 그것을 일본사로 바꾸어 놓은 것이라는 둥, 성덕태자(聖徳太子=쇼토쿠 태자), 계체왕조(継体王朝), 왜의 오왕(五王)과 응신왕조(応神王朝) 일체가 조작이라는 것이다. 숭신(崇神) 천황은 부여왕 의라(依羅)이며 일본국민을 노예화하기 위해 응신 신화가 만들어졌다고 주장한다.
신무천황은 고구려와 중국 역사 속에 숨어 있으며, 신무와 야마대 국을 말살하여 역사를 신화로 바꾸어 놓았으며 일본서기 이전에 있었다는 우가야(ウガヤ) 왕국 이야기를 한다. 이 우가야 왕조의 기원을 녹도승은 [환단고기]에서 찾아냈던 모양이다.

일본에서의 평가라면, 이런 정도의 이야기가 나온다.

鹿島昇、佐治芳彦、太田龍はトンデモ古代史業界の3馬鹿トリオ。
녹도승, 좌치방언, 태전룡은 엉터리 고대사학계의 바보 트리오.


위의 이야기로만은 그렇게 엉터리 같지 않다고? 이 작자의 주장에는 이런 것도 있다.

진시황은 박트리아의 왕 디오도투스라고 하고, 진나라는 아케메네스 왕조였다가 페르시아가 되었다고 주장. 모세는 중국의 노나라에 출현한 바 있단다. 결국 한국사, 중국사, 일본사는 모두 허구라는 게 이 사람의 주장. 정말 환타스틱하지 않은가? 이 사람의 저작 제목만 보아도 황당함을 절로 느낄 수 있다.

日本神道の謎―古事記と旧約聖書が示すもの (1985년 2월)
일본 신도의 수수께끼 - 고사기와 구약성서가 보여주는 것

日本ユダヤ王朝の謎 (続)
일본 유태왕조의 수수께끼 (속)

史記解―漢民族・ユダヤ人とシルクロード (1990년)
사기 해독 - 한족, 유태인과 실크로드

歴史捏造の歴史―司馬遷から江沢民まで (1999년 11월)
역사 날조의 역사 - 사마천에서 강택민까지

바로 이런 자가 [환단고기]를 손에 넣었고 그것을 번역하여 책을 낸 것이다.

桓檀古記―大韓民族史 (1982년 7월)
환단고기 - 대한민족사


그리고 이 책을 베낀 임승국!

이미 내가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클릭]에서 의문을 제기한 바 있고, 잊혀진미래님이 임승국이 과연 환단고기를 번역, 주해했을까? [클릭]에서 구체적인 의문을 표시한 바 있다.

오늘 녹도승의 [환단고기] 번역서를 구해다 읽어보았다. 이런 임승국 딱 걸렸네!


위 사진에 나온 말은 이런 뜻이다.

秦의 지배는 장성 내부였으니까, 진조선이 정(시황제)에게 복종했다는 것은 진조선(단군조선)이 장성 내부에 있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秦이 단군조선, 즉 [사기]의 趙나라 백성을 중핵으로 해서 건국되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秦의 실체가 박트리아의 대진국(大秦國=大夏國)이라는 것은 졸저 [バンチェン・倭人のルーツ] (반탄, 왜인의 뿌리, 1981)를 참조하라.
(* バンチェン반탄은 태국 북동부 코라트 고원의 선사시대 분묘 유적 반탄 프라삿(Ban Tan Prasat)을 가리킨다. 녹도승은 일본인의 뿌리를 그쯤에서부터 찾고 있는 모양이다.)

임승국은 [한단고기] 214쪽에서 이렇게 주석을 달아놓았다.

진조선은 ... 정에게 복종하게 되더니 : 이 말은 진시황 정에게 복종하다는 말인 듯 한데 사실이라면 진조선의 위치가 만리장성 남쪽에 있었음을 입증한다. 문맥으로 보아 정은 진시황 정을 지칭함이 분명하다.

위 사진에서 보듯이 이 말을 먼저 한 사람은 녹도승이다. 임승국이 이것을 보지 않았다면 이런 주장을 했겠는가? 이 글에서 난데없이 진시황이 나오는 것은 말도 되지 않는 것이다.

여기서 원문을 잠깐 보자.

癸亥 檀君古列加 遂棄位入阿斯達 眞朝鮮與五加從政 終未復而終焉.

이유립의 단학회에서 낸 [환단고기] 역주본에서는 이 부분을 이렇게 번역하고 있다.

계해년에 단군 고열가가 드디어 제위를 버리고 아사달로 들어가자 신조선이 5가와 더불어 공동으로 다스리더니 끝내 회복하지 못하고 말았다.

또한 신조선(眞朝鮮)에 대해서는 이렇게 주석을 달아놓았다. (150쪽)

신조선(眞朝鮮) : 남북 옥저 및 송화강 흑수에서 빙양(氷洋)에 이르는 지역

단학회의 입장은 임승국과 완전히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임승국도 녹도승의 글을 보지 않았다면 저런 엉터리 번역을 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아닌가? 하기는 고려말의 鄭之祥과 대시인 鄭知常도 구분하지 못하고 13세기의 인물 이존비가 19세기의 인물 현익수에게 시를 보냈다는 주석을 다는가 하면, 도솔이라는 말을 도솔가로 이해하는 실력으로 볼 때는 자신하긴 어렵지만...)

겉으로는 반일을 울부짖던 그가 일본인의 글을 참고했다는 것을 숨기고자 한 것은 당연한 일일 것이다. 그러나 위 사진에서 보듯이 임승국이 녹도승의 글을 베낀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클릭]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본글]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4 - 최종판 [클릭]

핑백

  • 초록불의 잡학다식 :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4 - 최종판 2007-07-13 03:18:02 #

    ... 으면 뭔 소린지 알 수도 없는 주석이 너덜너덜 붙어 있는 책이라 하겠다. 그저 웃음이 나올 뿐이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클릭]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2007-08-17 02:53:52 #

    ... 왜 이유립으로부터 영인본을 받지 못한 것일까? 그날이 오면 다시 포스팅하겠다. 한마디로 한심하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본글]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2007-08-17 02:54:23 #

    ... 왜 이유립으로부터 영인본을 받지 못한 것일까? 그날이 오면 다시 포스팅하겠다. 한마디로 한심하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본글]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2007-08-17 02:55:10 #

    ... 왜 이유립으로부터 영인본을 받지 못한 것일까? 그날이 오면 다시 포스팅하겠다. 한마디로 한심하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본글]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2007-08-17 02:56:45 #

    ... 왜 이유립으로부터 영인본을 받지 못한 것일까? 그날이 오면 다시 포스팅하겠다. 한마디로 한심하다. 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본글]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2008-02-29 12:54:17 #

    ... 국도 똑같이 [만주 열하성]이라는 지명을 써먹고 있다. 임승국의 코메디는 계속된다. 포복절도할 제 4탄을 기대하시라~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클릭]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본글]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2008-02-29 12:54:32 #

    ...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클릭]</a>그러나 언제나 그렇듯이 단 하나의 증거란 빈약한 법이다. 우연히 일치할 수도 있다. 그래서 몇 장을 넘겨보았다. 그러자 이런 것이 딱 걸린다.한단고기 16쪽 흑수 : 흑룡강. 만주 흑룡강성의 북쪽. 만주어의 살합연오라, 러시아 말로는 아무르. 강의 근원지는 둘인데 하나는 중국의 국경, 즉 외몽고 고객이객계古喀爾喀界 안의 긍특산 동쪽 기슭에 흐르는 오수하라 하는데, 바로 원사의 주난하로 징기스칸이 일어난 땅이라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2008-02-29 12:55:07 #

    ... 한 것은 당연한 일일 것이다. 그러나 위 사진에서 보듯이 임승국이 녹도승의 글을 베낀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궁금해진 임승국의 환단고기 번역 [클릭]녹도승과 임승국의 [한단고기] [본글]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클릭]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클릭]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 more

  • m1a1carbine's 방치된 북극비행장 : [추환 해부] 1화)성지 훼손 2010-07-04 20:19:47 #

    ... 복사본은 대부분 배달이숙 판본인것 같습니다.)그리고 미안하지만 임승국본에 대한 내용도 있습니다.8. 과연 임승국은 환단고기를 직접 번역했을까? 8.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1 8.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2 8.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를 베낀 증거 3 8. 임승국이 녹도승의 환단고기 역서 ... more

덧글

  • 낭만여객 2007/05/19 01:05 #

    지금 집에 있는 임승국씨 저 한단고기를 얼른 태우고 싶지만,,너무 늦은 시각이라;;;; 낼 어떻게 손봐야겠군요,,,,부끄럽습니다 꾸벅;;;
  • 오우거 2007/05/19 01:10 #

    그야말로 눈이 심하게 삐었군요. 눈이 삔건 어떻게 고칠 수도 없고.
  • 초록불 2007/05/19 01:15 #

    낭만여객님 / 태우지 마세요. 나중에는 희귀본으로 큰 재산이 될지도... 비닐에 잘싸서 사람들 못보는 곳에 보관하세요.


    오우거님 / 요즘처럼 바쁘지만 않으면 주석을 하나하나 비교해보면 좋겠지만, 사실 일본어 실력이 안습이라... 저거 읽는데도 떠듬떠듬...
  • 파파울프 2007/05/19 01:23 #

    하하... 참... 이것... 참... 대단한 사람들입니다... 정말 대단합니다...
  • 세실 2007/05/19 01:24 #

    .....와.... 엄청나군요....;;;;;; 역시 세상은 넓고 사람은 다양해요..;;;;

    언젠가 한번 녹도승 책을 구해 봐야겠군요...
  • 초록불 2007/05/19 01:27 #

    파파울프님 / 어느 세상에나 찌질이는 있는 법이죠.

    세실님 / 국회도서관을 이용하시면 될 듯. (확인은 안 했습니다만) 제가 본 것은 경인문화사에서 내놓은 건데, 3만 8천원이었습니다만, 실제 일본책 가격은 3만엔... 아마 이 책은 무단 복사본인 듯 싶습니다.
  • Shaw 2007/05/19 03:04 #

    으앗!! 저거, 녹도승 책에 나오는 얘기였군요. 진짜 딱 걸렸네...!
  • 초록불 2007/05/19 03:06 #

    Shaw님 / 좀 여유가 있으면 좀더 결정적인 2탄도 올릴 수 있겠습니다. 잠깐 들춰봤는데, 바로 충격적인 장면이 나오는군요.
  • 별빛수정 2007/05/19 16:54 #

    저 한단고기가 동네 서점 인문 코너에 있더군요...;;; 그것도 하드커버로, 표지 보이게 놓고 팔더라고요...OTL 이덕일 책도 3권씩 표지 보이게 진열돼 있고요...;;;
  • 마늘맨 2007/05/19 20:06 #

    제발 책 한 권 쓰세요. 사이비종교에 끌려간 몽매한 사람들 좀 구원하게요.
    전 역사학도는 아니지만 초록불님 글보면 속이 다 시원합니다.
  • 초록불 2007/05/19 20:59 #

    마늘맨님 / 작업 중이긴 한데, 뭐 이런저런 이유로...
  • matercide 2010/08/15 20:30 #

    안중근 의사가 이토히로부미를 죽인 마지막 이유는 그가 효명천황을 죽인 것입니다. 법정에서 이 진술이 나오자 판사는 공개재판을 비공개로 바꾸고 갑자기 방청객을 쫓아냈습니다. 이게 그 당시 일본에 널리 퍼진 소문이더군요. 실제로 효명천황이 죽음에 의혹을 제기한 사람도 있고요. 그리고 [이토 히로부미,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라는 책에서 인용한 글인데 효명천황의 죽음을 수사한 사무라이의 아들이 진술한 게 있는데... 아버지는 수사 도중 갑작스런 외압으로 수사가 중단되었고 요시다 쇼인과 그의 제자들은(이토 히로부미 포함) 천황절대주의를 세우기 위해 남조의 후손을 천황으로 옹립해야 한다고 여겼죠.(이건 일본의 남북조 시대를 알아야 합니다.) 나머지는 위에 나온 대로인데 이 글을 쓴 사람은 궁내청의 공개문서가 공개되면 자기 주장의 진위를 알 수 있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궁내청은 묵묵부답입니다.
  • 초록불 2010/08/15 20:44 #

    이런 황당한 이야기는 자신의 블로그에서 하기 바랍니다.
  • matercide 2010/08/17 13:16 #

    황당한 이야기라지만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죽인 15가지 이유의 마지막입니다. 안중근 의사가 황당한 이야기를 믿었다기에는(그는 대한황실이 존중받아야 하듯이 일본황실도 존중받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물론 일본황실이 대한황실에게 한 짓을 감안할 때 일본황실은 응징대상이지만) 당시 일본에서 널리 퍼진 "괴담"입니다. 심지어 안중근 의사를 맡은 판사조차 민감하게 반응했고요
  • 초록불 2010/08/17 15:36 #

    그렇군요. 워낙 이상한 이야기를 블로그에 와서 하는 사람들이 많은 탓에 유사역사학 류의 괴담인줄 알았습니다.

    죄송합니다.
  • matercide 2010/08/17 20:22 #

    괜찮아요. 제대로 설명하지 못한 제 탓이죠. 효명천황의 죽음에는 의문점이 있고, 심지어 그의 아들인 무츠히토도 같이 살해당했다는 의혹도 있는데요. 나머지는 제가 위에 쓴 댓글에 있습니다.
  • matercide 2010/09/20 16:51 #

    카시마 노보루라면 일본의 극우 유사사학자인데 내용을 보면 "천황절대주의자"는 아닌 것 같네요. 왜 그런건지 모르겠지만(기타 잇키의 영향이라도 받았나?)

    저 유대민족 드립은 일본이 근대부터 세계의 준주변부에 편입되면서 중심부에 좌절을 느끼자 그걸 위로하기 위해 그리고 선민의식을 부추기기 위해 만든 드립으로 알고 있습니다.
  • 뒤죽박죽 2012/02/10 21:13 #

    어떤 인간은 녹도승이 주류사학자라고 하는.... 퍽.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사역사아웃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