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특집 - 한글 떡밥 총정리 만들어진 한국사



1. 한글은 세종이 만든 것이 아니다

한글이 전 왕조에 있었다는 주장으로 근거는 최만리의 상소인데, 그 내용을 알고보면 기절할 일이죠.

"설령 언문이 전 왕조에 있었다치더라도借使諺文自前朝有之"라는 대목을 가지고 "전 왕조에 있었다!"고 외치는 거죠.

그외에도 한글이 옛 전자篆字를 모방했다는 주장도 있지요. 이것은 이미 당대 사람들도 사실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있었던 내용입니다. 또한 이런 것은 한글의 형태를 나타내는 것 뿐이며, 한글 자체를 뜻하는 것도 아닙니다.

성현의 <용재총화>에서는 한글이 범자, 즉 산스크리트어 문자를 의지했다고 했으며, 이익의 <성호사설>에서는 몽골 문자를 의지했다고 말하기도 합니다. 산스크리트어 문자는 굽타 문자, 티벳 문자, 파스파 문자(몽골 문자)로 영향을 계승하므로 어찌보면 같은 이야기일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은 한글에 미친 일부 영향에 대한 이야기일 뿐입니다.

기타 이 떡밥에 대해서는 가림토 문자와 한글 [클릭]을 참조하세요.

2. 가림토 문자의 정체

위 링크에도 나오는 가림토 문자란, 망상사가[=유사역사가]들이 단군 시대에 발명한 문자라고 주장하는 것입니다.
이 가림토 문자라는 게 처음 나온 것은 <단기고사>라는 위서고 이걸 보고 이유립이 차용한 것이죠.
이유립은 처음에는 가림토를 흉노족이 사용하던 연토관삭(흙을 구워 밧줄에 꿰어서 사용한다는 뜻)의 원시적인 문자라고 발표했는데, <환단고기>에서는 훈민정음 비슷한 문자로 둔갑시켰던 겁니다.

증거가 필요하신 분은 이유립, 환단고기를 주무르다 3 - 가림토의 진실 [클릭]을 참조하세요.

3. 한글이 인도까지 전파되었다

인도 구자라트 지방에 한글이 있다는 헛소문이지요. 이곳 구자라트 문자 중 몇 개가 한글과 비슷한 모양을 가졌을 뿐입니다. 당연히 음가音價는 모두 다르지요. 마치 영어의 E와 한글의 ㅌ이 우연히 비슷한 것과 똑같은 일입니다.

역시 증거가 필요하신 분은 가림토와 구자라트 문자 [클릭]를 참조하세요.

4. 한글이 일본에도 전파되었다

일본의 국학자들이 19세기에 한글을 모방해서 신대문자라는 것을 만들고 일본 각지에 비석을 세우곤 했습니다. 그걸 가지고 세종대왕 이전에 한글이 있었고 그것이 일본에 전파되었다고 주장하는 바보들이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외려 그걸 가지고 한글이 자기들 문자에서 나온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는데 말입니다. 처음 씨앗이 엉터리였으니 여기서 무슨 싹이 트겠습니까?

역시 증거가 필요하시다면 신대문자는 한글을 모방한 것 [클릭]을 참조하세요.

5. 집현전 학사들이 요동에 간 이유는 가림토를 찾기 위해서다

집현전 학사들이 요동에 간 것은 사실입니다. 간 이유는 당시 요동 지방에 귀양와 있던 중국 음운학자 황찬을 만나기 위해서였습니다. 세종실록 27년 1월 7일자에 이유도 나옵니다.

집현전 부수찬 신숙주와 성균관 주부 성삼문과 행사용 손수산을 요동에 보내어 운서를 질문하여 오게 하였다.

성종실록 20년 5월 7일자에는 더 자세한 내막이 적혀 있습니다. 궁금하신 분은 직접 찾아보셔도 됩니다. 대략 그 내용은 이렇습니다. 신숙주는 여러 차례 황찬을 만났는데 신숙주가 자주 오자 황찬은 의심이 들어서 신숙주를 만나주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한글은 세종대왕의 위대한 업적으로 만들어진 문자입니다. 국보 제70호인 <훈민정음 해례본>이 발견됨으로써 한글이 세종대왕에 의해 만들어졌다는 사실은 더 이상 의심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집현전 학사였던 신숙주는 자신의 문집인 <보한재집>에 다음과 같은 말을 적어놓았습니다.

상감마마께서 우리말의 음운체계가 중국어와는 비록 다르다고 하더라도 자음과 모음, 그리고 성조 등 언어로서 갖추고 있어야 될 요소는 중국어와 마찬가지로 다 갖추고 있어야 된다고 하시고, 또 여러나라들이 모두 제 나라 언어음을 나타낼 수 있는 글자를 가지고 있어서 각각 제 나라 말을 기록하고 있으나, 오직 우리나라만이 제 글자를 가지고 있지 않다고 하여 한글 자모 28자를 만드셨다.

6. 훈민정음에 나오는 중국은 우리나라다

정말 이런 말도 안 되는 떡밥이 살아움직일 줄이야... "중국"이라는 용어는 근현대에 생긴 게 아닙니다. 옛날부터 사용되었고, 훈민정음에는 정확하게 주석도 달려 있습니다.

대체 무슨 내용인지 궁금한 분, 또는 이미 떡밥에 걸리신 분들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제비가 가는 강남은 어딜까? [클릭]


핑백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광화문 현판 2010-08-16 10:46:16 #

    ... 반론이고 뭐고가 필요없는 수준이지만, 혹시라도 이런 주장에 대해서 궁금한 분이 있을까 싶어 아래에 이 떡밥 분쇄글을 링크한다. 정인지의 모방 운운에 대해서는 한글날 특집 - 한글 떡밥 총정리 [클릭]을 읽어보자. 가림토 문자라는 거짓말에 대해서는 이유립, 환단고기를 주무르다 3 - 가림토의 진실 [클릭]을 읽어보자. 창힐은... 음... 그냥 네이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가림토 문자와 한글 (96/03/14) 2010-10-09 14:38:56 #

    ... 가림토"라는 말의 근원에 대해서 궁금하면 이유립, 환단고기를 주무르다 3 - 가림토의 진실 [클릭]을 참고하세요. 한글에 대한 각종 엉터리 이야기에 대해서는 한글날 특집 - 한글 떡밥 총정리 [클릭]를 참고하세요. ... more

  • 초록불의 잡학다식 : 본래 드라마를 잘 보지 않는데... 2011-12-11 22:06:53 #

    ... 상고역사서 자체를 위작으로 보고 있어 가림토문자 역시 정설로 편입되지 못한 게 현실이다. 이 놈의 가림토 떡밥... 저런 말에 귀 기울인 적이 있다면... 한글날 특집 - 한글 떡밥 총정리 [클릭] - 알쏭달쏭한 분은 부디 이 포스팅을 참고하세요. ... more

  • 본래 드라마를 잘 보지 않는데&#8230; | Appenheimer 2011-12-12 04:28:33 #

    ... 위작으로 보고 있어 가림토문자 역시 정설로 편입되지 못한 게 현실이다. 이 놈의 가림토 떡밥&#8230; 저런 말에 귀 기울인 적이 있다면&#8230; 한글날 특집 &#8211; 한글 떡밥 총정리 [클릭] &#8211; 알쏭달쏭한 분은 부디 이 포스팅을 참고하세요. tag : 가림토, 한글, 뿌리깊은나무, 유사역사학 초록 ... more

덧글

  • 번동아제 2008/10/09 20:52 #

    잘 정리하셨네요. 일부 망상에 빠진 사람들이 가림토를 증명하기 위해 신대문자를 인정하는 지경에 이르면 황당할 따름입니다.
  • 초록불 2008/10/09 20:53 #

    그거야말로 "아스트랄"이란 단어를 설명하기 위한 행위예술...(뭐라는 건지 저도 잘...^^;;)
  • 解明 2008/10/09 21:02 #

    가림토를 세계 문자로!!!(응?)
  • 초록불 2008/10/09 21:09 #

    가림토는 이미 세계 문자입니다. (호호)
  • 악질식민빠 2008/10/09 21:09 #

    해례본이 위서라는 개악질환빠도 있었지요.

    덧. 해례본은 최근 한 부가 더 발견. (...) http://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301911.html

    친일날조찌라시는 언제쯤 79년 이전 것이 나오려나?
  • 초록불 2008/10/09 21:15 #

    오오, 놀랍군요. 전혀 몰랐습니다.
  • akpil 2008/10/09 21:21 #

    가끔 그 가림토가 ... 한민족 고유 문자라며 증거로 퇴마록 들고 나오는 사람도 있죠 ...
    소설과 .. 현실의 크로스 오버 ...
  • 피그말리온 2008/10/09 21:31 #

    한글날에 가장 개념찬 글이로군요.....ㅋㅋㅋㅋ
  • muse 2008/10/09 21:41 #

    오오 개념 오오오...
    그런데 왜 굳이 세종이 만들었다는 것을 부정하려고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아니 사실 환빠들의 머리구조 자체가 이해가 잘 안된다능)
  • 초록불 2008/10/09 22:32 #

    찌질이 조선에서 이런 "크고 아름다운" 것이 나왔다는 것을 인정할 수 없기 때문이죠.
  • mattathias 2008/10/09 22:00 #

    .....................이런 헛소리를 퍼뜨리는 사람들은 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 사는 걸까요.
    정리하는 것만 해도 힘드셨겠습니다. 수고하셨어요.
  • 양과알 2008/10/09 22:18 #

    한글은 그 창작 동기와 원리가 기록된 유일한 언어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떡밥은 많군요.
  • 을파소 2008/10/09 22:26 #

    집현전 학사들이 황찬을 만나러 간 건 사서에 명백히 나오고 세종대왕 위인전에도 나오던 일인데 그걸로 가림토에 연결하다니 참 징합니다. 김종서가 두만강 북쪽(가도면 딱이겠군요)가림토 비석을 발견해서 세종에게 바쳤다는 떡밥은 없을까요?
  • 초록불 2008/10/09 22:32 #

    오늘자로 누가 만들 것 같습니다...^^
  • 야스페르츠 2008/10/09 23:17 #

    세종실록 164권에 김종서가 올린 표문에 보면 "두만강 북쪽 해삼위에서 가림토 비석을 발견했습니다"라고 적혀 있다......

    이런 식일까요???? ㅋㅋ
  • 초록불 2008/10/09 23:22 #

    164권... 지못미 세종실록...
  • 야스페르츠 2008/10/10 14:09 #

    해삼위를 놓치셨습니다. 지못미 블라디보스토크...
  • Ezdragon 2008/10/10 00:51 #

    거짓말을 하고, 한글을 창제하기 위해 고생한 세종대왕과 집현전 학자들을 가림토인가 가짜토인가 하는거 표절한 사람들이라고 모독해야 그놈의 민족적 자부심인가 뭔가 하는게 생긴다면 그딴거 개나 주겠습니다.
  • 떠돌 2008/10/10 13:35 #

    일본에 신대 문자.. 가나 문자가 전파된 것은 맞다고 알 고 있었는데... 좀 더 정확한 확인이 필요하겠군요...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사과향기 2008/10/13 23:18 #

    글쎄 조선왕조실록에 "임금이 친히 언문(諺文) 28자(字)를 지었는데, 그 글자가 옛 전자(篆字)를 모방하고, 초성(初聲)·중성(中聲)·종성(終聲)으로 나누어 합한 연후에야 글자를 이루었다."라는 부분이 있습니다. 초록불님께선 그냥 전자를 모방했다라는 걸 그냥 주장도 있고, 당대사람들은 아니란 것을 알았다라고 하셨는데 글쎄... 어떻게 봐야하는지요?
    또 그러면서도 단지 형태뿐이라면서 한글자체를 뜻하는 것도 아니다...

    당대사람드이 아니라는 것을 알아다라... 이거 근거가 뭔지 궁금...???
  • 초록불 2008/10/14 07:19 #

    최만리는 한글 반대 상소문에서 이렇게 말하지요.

    글자의 형상은 비록 옛날의 전문(篆文)을 모방하였을지라도 음을 쓰고 글자를 합하는 것은 모두 옛 것에 반대되니 실로 의거할 데가 없사옵니다
  • 사과향기 2008/10/15 00:02 #

    무슨말씀인지는 알겠습니다. 그러나 문자라는 것이 형태가 핵심이고 전자(이거 진시황때 글씨체를 통합했다던 다르게는 전서)를 모방했다는 것은 형태를 모방했다는 것이니까요. 그리고 최만리의 상소를 저도 알고 있습니다만 한문과 한글의 구성원리가 다르다, 뜻글자와 소리글자의 차이를 지적하고 있기는 합니다만 그렇다고 실록의 내용을 부정할 정도는 아니라고 봅니다.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한글이 실록의 내용처럼 전자를 모방했다라는 걸 인정한다고해서
    한글의 우수성이나 세종,집현전학사들의 업적이 줄어든다고는 생각되지 않습니다.
    어차피 한문은 한문이고 한글은 한글이니까요.

    그리고 세계의 문자 발달과정을 보면 뜬금없이 짠하고 나오는 것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초록불님도 가끔씩 팔이 안쪽으로 굽는다는거 느낍니다.
  • 초록불 2008/10/15 00:06 #

    잘못 이해하고 계시다고 하기도 어렵고, 이야기를 꺼내자면 할 이야기가 너무 많아서 저로서는 더 이상 답변해드리기가 어렵습니다. 한글 창제와 모방에 대한 이야기를 더 알고 싶으시다면 쉽고 재밌게 쓰인 <우리말의 수수께끼>(박영준 외 / 김영사)를 권해드립니다.
  • marymaniac 2008/10/20 02:05 #

    글쎄요 문자라는 것이 과연 그 무자 체계를 이루는 각각의 기호들의 모양이 핵심일까요? 영어 대문자의 L은 우리말의 ㄴ을 닮았고 O는 ㅇ을 닮았습니다. 소문자 l은 사실 우리모음 ㅣ와 모양이 비슷하죠. Z와 ㄹ도 정말 비슷하구요. 그리고 E는 ㅌ과 닮았습니다. 그런식이라면 우리 한글은 영어와 참 많이 닮았군요. 하지만 그렇게 생각하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겁니다. 왜냐하면 각각의 기호의 결합법과 그에 따르는 발음법이 전혀다르거든요. 정말 중요한 부분은 거기에 있습니다. 어차피 사용되는 기호는 임의적인거지요. 거기다 문자다보니 사용하기 좋기 위해서는 당연히 간단한 구조를 가진 기호를 택했을껍니다. 결국 그런 조건을 가진 기호는 정말 뻔하죠. 원 선. 사각형 삼각형 그런것들이죠. 그런 뻔한 기호들로 이루어져있지만(영어와 마찬가지로) 영어와 전혀 다른 결합법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우리는 두 문자 체계를 전혀다르다고 봅니다. 비슷하다고 생각할 여지가 전혀 없죠. 문자체계에서 각각의 낱자의 형태가 핵심이라는 생각에는 동의할수 없습니다. 전 오히려 가장 사소하고 변두리적인것이라고 생각되는군요
  • 초록불 2008/10/20 11:01 #

    어느 분께 하시는 말씀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말씀하신 부분에는 전적으로 동의하는 바입니다.
  • marymaniac 2008/10/20 11:58 #

    아 제가 좀 불분명하게 말한 면이 있었군요. 전 사과향기님께 한 이야기였습니다. 초록불님께서 "또한 이런 것은 한글의 형태를 나타내는 것 뿐이며, 한글 자체를 뜻하는 것도 아닙니다. "라고 말씀하셨고 그에 대해서 사과향기님은 문자라는 것은 형태가 핵심이다라는 말씀으로 응수하셨습니다. 윗 댓글은 그에 대한 저의 생각입니다. 낱자의 형태가 비슷하다거나 그 모양을 빌렸다고 해서 사실 그 문자 자체를 빌렸다고 할 수 없다는 생각에 동의하고, 그것을 설명하고 싶었습니다. 한글이 과거로부터 빌렸다고 할 수 있는 것은 낱자 기호지 그것을 어떻게 조합해서 다양하게 사용할 것인가에 대한 방법은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면 충분히 한글의 형태를 나타내는 것 뿐이고 한글 자체를 뜻하는 것이 아니라고 말할수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왜냐하면 한글 자체에서 낱자 기호는 핵심이 아니라 변두리적인 것이니까요.
  • 초록불 2008/10/20 12:01 #

    네.. 잘 알겠습니다...^^
  • 들꽃향기 2009/10/09 11:13 #

    나중에 이 요동 운서 떡밥은 좀더 진화단계를 거쳐서....황찬이 가림토에 대한 자료를 가지고 있었고 명 정부는 그것을 숨기려고 했는데, 집현전 학자들이 황찬을 통해서 가림토를 손에 넣게 되자 명에서 황찬을 나중에 죽였다는(!) 그런 얘기까지 돌고 있더군요 =_=;;

    환큐의 진화는 끝이 가히 없는 것 같습니다.
  • 게으른 사냥꾼 2012/11/08 04:35 #

    초록불은 기회주의자다. 보니깐 그렇네. 어떤 주장이있어.어떤 주장은 false이고 어떤 주장은 true이지. 세종댕왕이 한글을 만든게 아니다라는 것은 false이고 한글은 산스크리트어의 영향을 받았다는것은 true이지. 이때 위의 두 주장이 발생했을때 초록불은 false로 판명난 놈들만 죽어라고 욕하면서 마치 ttrue인 주장에 대해서는 이미 알고나 있는것처럼 남들에게 강요하면서 자신의 지식이 뛰어난 척 하는것이지. 한마디로 얄미운 짓이지. 만약에 산스크리트어의 영향을 받았는 주장이 true로 판명나지 않았다면 초록불 이 사람도 저 저 주장에 대해서는 입다물고 있었겠지. 그러다가 논문이 나오거나 주류학계에서 인정된다 싶으면 그때 입장을 정해서 산스키트 주장을 받은 것이 마치 초록불의 고유 주장인 것처럼 나서는 것이지. 정말 웃긴다.
  • 게으른 사냥꾼 2012/11/08 05:15 #

    인도 구자라트 지방에 한글이 있다는 헛소문이지요. 이곳 구자라트 문자 중 몇 개가 한글과 비슷한 모양을 가졌을 뿐입니다. 당연히 음가音價는 모두 다르지요. 마치 영어의 E와 한글의 ㅌ이 우연히 비슷한 것과 똑같은 일입니다. ======== 정확한건지는 모르지만, 제2차대전떄 유명했던 패튼 장군은 맥아더만큼은 아니지만 유명한 장군인데, 자기는 로마시대 모모 장군이 윤회하여 태어난 장군이라고 믿고 살았다고 합니다. 이세상에는 UFO믿는 사람도 많으며, 인도 사람들은 기도한답시고 하루종일 엎드려 있다고 하며, 대구팔공산에는 대학입시 잘보라고 하루종일 손바닥 비는 학부형도 많다고 합니다. 다 이세상 살아가면서 자기가 좋아하는 것을 듣고 자기가 먹고 싶은 것을 먹고 자기가 믿고 싶은 것을 믿고 자기가 좋아하는 프로야구팀을 응원하는 것입니다. 어떤 한국사람들은 가림토가 존재했다고 믿고 싶으며 그것이 사실이었다고 믿고 싶으며, 그래서 한때 그것에 대해서 믿는둥 마는둥 하면서 살아가는 것입니다. 초롱불님한테 이런식ㅇ로까지 욕먹어야 하는지 몰겠네요. 내 아버지가 1960년생이라고 할때(가정임) 내 아버지가 1960년생이면서도 일제시대때 일본군 때려잡았다고 뻥치면서 깔깔대고 웃는 것이 당신 초록불님한테는 웃기게 보인느는 몰지만, 그냥 오락거리로 충분히 그런 상상 가능합니다. 당신은 드라마보면서 강점이입안해보ㅕㅆ습니까? 당신처럼 모든것을따지고 들면 누가 텔레비젼 드라마를 보겠으며 누가 프로야구장가서 관람하겠으며 누가 아이유 콘서트가서 함성ㅈ지르겠습니까?? 나는초록불님이 옳지 못한 정신세계를 가지고 있다고 봅니다.
  • 초록불 2012/11/08 10:38 #

    내가 언제 당신한테 욕을 했을까? 하지도 않은 욕을 알아서 먹는 옳지 못한 정신세계...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사역사아웃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