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민주의 *..역........사..*



일민주의一民主義의 본바탕(일민주의의 본질), 안호상 편술, 일민주의연구원, 1950

이론은 항상 모든 정치적 행동을 끌어주며 밀어준다. 빈약하고 천박한 이론에서가 아니라, 오직 깊고 큰 이론과 주의에서 위대한 행동이 나타나게 되는 법이다. 이 위대한 행동을 되게 하는 그러한 주의라야만 우리 겨레의 지도원리요, 또 그것은 한 걸음 더 나아가서는 모든 겨레와 백성들의 그것까지 될 수 있는데, 그것은 곧 『한 겨레』 『한백성』(一民)을 지향하며 목적하는 『일민주의』다.

일민주의야말로 우리 겨레가 먹고 살 샘물이요, 보고 갈 횃불(烽火)이다. 이 횃불이 없는 때엔, 우리의 앞길엔 오직 어두움(暗黑) 뿐일 것이며, 이 샘물이 없을 때엔, 우리의 앞날은 오직 죽음만이 있을 뿐이다. 이 일민주의는 우리 3천만의 최고영도자이신 이승만 박사의 밝은 이성의 판단과 맑은 양심의 반성과, 그리고 또 굳센 의지의 결정으로서 단군 한배검의 홍익인간의 정신과 신라의 화랑도의 사상을 이어받아, 현대의 모든 이론체계를 없애 가진 가장 깊고 큰 주의다.

우리 이박사의 위대한 인격과 뛰어난 능력과 훌륭한 사상으로 된 이 일민주의는 우리 백성이 영원히 살아갈 지도원리다. 이 일민주의의 사상으로써 이박사께서는 40여년을 싸운 결과 우리 조국을 독립시켰으며 또 현재에 조국을 보호하고 계신다. 그러므로 우리는 일민주의로써 우리의 조국을 영원히 발전시키지 아니하면 아니된다.

3천만 겨레는 재래의 모든 주의들과 주장들을 모조리 다 버리고, 오직 이 일민주의의 깃발 밑으로 모여야 된다. 우리는 일민주의를 위하여 일하며 싸우며 또 죽을 각오를 해야 한다. 그런데서 비로소 개인과 민족과 또 인류의 자유와 평화가 완전히 보호 될 것이며 세계의 역사가 위대하게 발전할 것이다. (21~23쪽)


주옥같은 말씀이십니다. 좀 더 우리 민족을 영도하셔야 하는 일민주의에 대해서 감상해보겠습니다. 2절 <일민과 핏줄>입니다.

한겨레인 일민은 반드시 한 핏줄(동일혈통)이다. 이 한 핏줄이라는 것이 일민에는 절대적 요소다. 만일 한 핏줄이 아니라면, 한 겨레 한 백성이 될 수 없고 또 만일 한 겨레 한 백성이라면, 반드시 한 핏줄일 것이다. (26쪽)

무슨 해리 포터 시리즈에 나오는 말포이 족속도 아니고... 이번에는 4절 <일민주의와 일민>을 감상하겠습니다.

일민은 한 핏줄 한 운명에 이루어지며 발전한다. 핏줄이 같고 운명이 같은 이 일민은 생각도 같고 행동도 같아야만 한다. (중략) 일민에는 동일성과 통일성이 생명인 까닭에 동일성과 통일성은 일민주의의 주장이며 목적이다. (30쪽)

이상 유사역사학의 선봉에 서셨던 초대 문교부장관 안호상 박사의 일민주의에 대한 감상을 마칩니다.




세트로 감상하기 81년 국사교과서 공청회장의 임승국 [클릭]

핑백

덧글

  • asianote 2009/10/20 13:25 #

    생각은 그들(저기 높으신 분들)만 하고 무지한 백성들은 찍소리도 하지 말라는 이야기로 들리는군요.
  • dunkbear 2009/10/20 13:29 #

    갑자기 1984년이 떠오르네요. 저만 그런건지... ㅡ.ㅡ;;;
  • 야스페르츠 2009/10/20 13:37 #

    20세기에 백성이라니... OTL....
  • 대한민국 친위대 2009/10/20 13:38 #

    일민주의.... 파시즘이 생각나는건 뭔가요?
  • 초록불 2009/10/20 15:56 #

    그거야 저 사상이 파시즘이기 때문이죠.
  • 들꽃향기 2009/10/20 19:07 #

    이미 박찬승 선생님의 '민족주의의 시대'라는 저서에서는 저 사상과 안호상의 행적을 파시즘, 그것도 당시 독일에서 제대로 받아들인 진성파시즘으로 봅니다...ㄷㄷ
  • 解明 2009/10/20 20:23 #

    본인이 살아있을 때 동상까지 세웠던 태조 리승만 박사니까요. ^^;
  • 韓浪 2009/10/20 14:05 #

    한겨례를 게르만으로, 이승만을 히틀러로 바꾸면 딱 나치스네요.
  • 少雪緣 2009/10/20 14:13 #

    ...한국은 민주주의가 아니었나봐요?
  • 초록불 2009/10/20 15:57 #

    그런 결과 4.19가 일어나죠...
  • 萬古獨龍 2009/10/20 14:15 #

    1984...
  • 아브공군 2009/10/20 14:22 #

    글자 몇 개만 바꾼 것으로 트랙백 한 번 올려봤습니다.

    저런 인간을 측근으로 둔 사람이 무슨 국부 소리를 들어야 하는지.....
  • Allenait 2009/10/20 14:31 #

    ..저도 1984가 떠오릅니다
  • 어릿광대 2009/10/20 14:59 #

    이거 말그대로 충공깽이네요 ㄷㄷ
  • 천지화랑 2009/10/20 15:07 #

    주체사상이 떠오르는 전 뭐죠?
  • 초록불 2009/10/20 15:57 #

    건전한 양식을 선보이시는 거죠, 뭐...
  • 배길수 2009/10/20 15:12 #

    한민족 한나라 한 영도자 ㅋㅋㅋㅋ
  • 이준님 2009/10/20 16:12 #

    저 아저씨랑 청산리의 모 장군이랑 화려한 앙쌍블이 재밌었죠. 말로는 안 좋았지만

    참고로 저거 주장한 분은 2차 대전 전후에 예나 대학에서 수학했고-즉 독일의 실상을 직접봤고, 장군께서는 나치 독일과 무척 친한 국민당에 근무해서(오죽하면 상국에서 평하기를 졸라 썩은 중국군벌 새퀴) 의외로 저런걸 좋아하지요. 사석에서 히틀러 찬양까지 할 정도니.(이들이 만든 조직도 히틀러 유겐트를 많이 참조했다죠.)
  • 초록불 2009/10/20 16:21 #

    이 책 찾아보다가 그 두 양반을 극찬하는 박사 학위 논문을 읽었지요. (아유, 어지러워서...)
  • 네비아찌 2009/10/20 17:13 #

    어쩐지 그랬군요.....
  • 금린어 2009/10/20 17:12 #

    요거이 제 이름이라서... 말 나올때마다 찔끔찔끔T.T 수업시간에서도 몇번 나왔었는데 어휴;
  • 궁상각치우 2009/10/20 18:19 #

    악ㅋㅋㅋ 형ㅋㅋㅋㅋㅋㅋ
  • 前유사매식자 2009/10/20 17:44 #

    逸民主義야말로 진정한 미덕.
  • 청풍 2009/10/20 17:46 #

    위대하신 수령동무가 생각나는군요.. 동무, 아오디 갈라우요?
  • 언럭키즈 2009/10/20 18:02 #

    이랬는데 이승만이 자유민주주의를 건설했다고 누군가 그러니.. 그저 머엉..
  • 01410 2009/10/20 18:24 #

    이승만은 조선의 마지막 왕....
  • 을파소 2009/10/20 18:25 #

    만일 한 핏줄이 아니라면, 한 겨레 한 백성이 될 수 없고 또 만일 한 겨레 한 백성이라면, 반드시 한 핏줄일 것이다.

    -잠깐, 그럼 이박사님 부인은 어쩌라고요?
  • asianote 2009/10/20 18:28 #

    허허, 외국의 공주를 정ㅋ벅ㅋ한 겁니다. (믿으면 드라군)
  • 초록불 2009/10/20 18:37 #

    오호, 이런 센스...^^
  • 前유사매식자 2009/10/20 18:40 #

    그래서_베갯머리_송사로_숙청당했을_듯
  • 명랑이 2009/10/20 18:50 #

    파쇼로군요....
  • 리드 2009/10/20 18:55 #

    저 이박사보다는 즐거운 테크노 뽕짝을 하는 이박사를 추종하는 게
    여러 가지 면에서 훨씬 이로울 것 같습니다.
  • Joshua-Astray 2009/10/20 18:58 #

    현대사회에서 國父 운운하는 게 정말이지....
  • milln 2009/10/20 19:43 #

    이것이 레알 파시즘의 향기...!
  • blue ribbon 2009/10/20 20:50 #

    그리고 대통령 중에 존경할 사람도 없다는게 우리나라..
    인민하고 국민은 같은 의미인데.
    정신 나간 소리하는 우익들은 정말....
    우리나라는 민주주의가 없고
    경제 체제인 천민자본주의가 민주주의를 짓밟고 있죠.
  • 팬티팔이녀 2009/10/20 22:34 #

    인민은 어디에서나 쓰이는 말이고 국민은 같은국가사람들에게만 쓸수있는 단어인데 뭐가 같음 ㅋㅋ 예를들어서 외국인+한국인일땐 인민여러분은 말이 되지만 국민여러분은 헛소리
  • 들꽃향기 2009/10/20 23:05 #

    인민하고 국민이라는 말이 같은 의미라고 하시면, '인민'이란 용어를 피해 '국민'이라는 말로 헌법 초안을 바꾸도록 지시한 우리 태조 싱만 리 박사님과 우파 제헌의원님들께서는 괜한 수고를 하신겁니다.
    (더욱이 그 국민이라는 말을 인민으로 바꾸길 희망한 중도파 의원들이나 지식인들도 헛수고를 한 것이 되는 샘이죠.)

    안호상 '박사님' 역시도 인민이라는 용어보다는 국민이라는 용어를 더 선호한 이유가 있지요.
    즉, People과 Nation은 그 개념이 분명히 다릅니다. 이해를 돕도록 아래 논의를 부기합니다.


    "'국민'이란 개념은 국가의 구성원으로서의 인민을 의미하므로, 국가우월의 냄새를 풍기어, 국가라 할지라도 함부로 침범할 수 없는 자유와 권리의 주체로서의 사람을 표현하기에는 반드시 적절하지 못하다. 우리는 결국 ('인민'이라는) 좋은 단어 하나를 공산주의자에게 빼앗긴 셈이다."
    - 유진오, 「헌법기초회고록」p. 65. 일조각

  • blue ribbon 2009/10/21 16:39 #

    미국은 우리나라보다 후진국인것 같습니다.
    아직도 인민 하고있습니다.
  • 진성당거사 2009/10/21 00:16 #

    근데 문제(인지 다행인지)는 이 내용이 생성된지 겨우 2-3년 만에 한국전쟁과 부산 정치파동 등등의 격변에서 자취를 감춰버렸다는거죠. 결국엔 대한민국 국민이 일민좀비화 되는 것에서는 어쨌든 해방되었으니 다행이긴 합니다만, 안호상이 그 이후 죽을때까지 보여준 이 찌질하고 거지같은 행보를 보면참 연민을 넘어 불쌍하기까지 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독일 예나 대학교 철학박사가 결국은 환빠가 됐다니. 세상은 요지경, 요지경 속이다!
  • 화성거주민 2009/10/21 22:04 #

    20세기에 백성 운운 하는 것 부터 이미 GG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