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한 뿌리 *..문........화..*



한겨레에는 똥오줌 못 가리는 유사역사학 기사가...

동아에는 환단고기에 빠져 허우적대는 만화가 연재...

오른쪽을 돌아보거나 왼쪽을 돌아보거나 시궁창이로세.

그래, 일찍이 김수영은 말하지 않았던가.



거대한 뿌리

나는 아직도 앉는 법을 모른다

어쩌다 셋이서 술을 마신다 둘은 한 발을 무릎 위에 얹고

도사리지 앉는다 나는 어느새 남쪽식으로

도사리고 앉았다 그럴 때는 이 둘은 반드시

이북 친구들이기 때문에 나는 나의 앉음새를 고친다

8.15후에 김병욱이란 시인은 두 발을 뒤로 꼬고

언제나 일본여자처럼 앉아서 변론을 일삼았지만

그는 일본대학에 다니면서 4년 동안을 제철회사에서

노동을 한 강자다



나는 이사벨 버드 여사와 연애하고 있다 그녀는

1893년에 조선을 처음 방문한 영국 왕립지학협회 회원이다

그녀는 인정전의 종소리가 울리면 장안의

남자들이 모조리 사라지고 갑자기 부녀자의 세계로

화하는 극적인 서울을 보았다 이 아름다운 시간에는

남자로서 거리를 무단통행할 수 있는 것은 교군꾼,

내시, 외국인의 종놈, 관리들뿐이었다 그리고

심야에는 여자는 사라지고 남자가 다시 오입을 하러

활보하고 나선다고 이런 기이한 관습을 가진 나라를

세계 다른 곳에서는 본 일이 없다고

천하를 호령한 민비는 한번도 장안 외출을 하지 못했다고……



전통은 아무리 더러운 전통이라도 좋다 나는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구문의 진창을 연상하고 인환네

처갓집 옆의 지금은 매립한 개울에서 아낙네들이

양잿물 솥에 불을 지피며 빨래하던 시절을 생각하고

이 우울한 시대를 패러다이스처럼 생각한다

버드 비숍여사를 안 뒤부터는 썩어빠진 대한민국이

괴롭지 않다 오히려 황송하다 역사는 아무리

더러운 역사라도 좋다

진창은 아무리 더러운 진창이라도 좋다

나에게 놋주발보다도 더 쨍쨍 울리는 추억이

있는 한 인간은 영원하고 사랑도 그렇다




비숍여사와 연애를 하고 있는 동안에는 진보주의자와

사회주의자는 네에미 씹이다 통일도 중립도 개좆이다

은밀도 심오도 학구도 체면도 인습도 치안국

으로 가라 동양척식주식회사, 일본영사관, 대한민국 관리,

아이스크림은 미국놈 좆대강이나 빨아라 그러나

요강, 망건, 장죽, 종묘상, 장전, 구리개 약방, 신전,

피혁점, 곰보, 애꾸, 애 못 낳는 여자, 무식쟁이,

이 모든 무수한 반동이 좋다

이 땅에 발을 붙이기 위해서는

――제3인도교의 물 속에 박은 철근 기둥도 내가 내 땅에

박는 거대한 뿌리에 비하면 좀벌레의 솜털

내가 내 땅에 박는 거대한 뿌리에 비하면



괴기영화의 맘모스를 연상시키는

까치도 까마귀도 응접을 못하는 시커먼 가지를 가진

나도 감히 상상을 못하는 거대한 뿌리에 비하면……





이것이 1964년에 쓰인 시라는 사실이 새삼스럽다.

덧글

  • hyjoon 2010/01/14 20:49 #

    오옷.....! 정말 1964년에 쓰인 시라는 것이 새삼스로워 지네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진성당거사 2010/01/14 21:02 #

    새삼스레 다시 읽히는 시입니다. 잘 읽었습니다. 소개 감사합니다.
  • 아야소피아 2010/01/14 21:31 #

    저런 분이 좀더 오래 사셨어야 했는데...아아...아쉽습니다.
  • 김현 2010/01/14 22:07 #

    이놈이나 저놈이나 똑같다니까요.
  • 현암 2010/01/14 22:15 #

    역시 한겨레 역사 기사는 우라질이군요 ;;
  • 원샷원킬 2010/01/14 22:15 #

    동아일보 쪽이야 기자 짤리고 나서 성향이 밍숭하다치고, 진보를 자처하는 한겨레는 도대체 왜 저러는 겁니까? 민족문제에 관해서는 전혀 진보성향이 아닙니다.
  • ⓧA셀 2010/01/14 22:18 #

    대학 새내기때 교양 수업에서 처음 읽었는데 뭐랄까... 자칭 진보적이라는 운동권 선배들이 술자리에서 하는 백마디 말보다 저 시 하나가 더 가슴을 뒤흔들던 기억이 나네요 :)
  • Ezdragon 2010/01/14 22:48 #

    한겨레는 너무 많은 실망은 안겨줍니다..
  • 야스페르츠 2010/01/15 01:45 #

    왠지 통쾌한 시로군요.
  • Niveus 2010/01/15 10:51 #

    한'겨래'니까 그런거 아닐까요 -_-+++
  • 초록불 2010/01/15 11:06 #

    심오한 말씀이라 무슨 뜻인지...
  • Niveus 2010/01/15 12:09 #

    좌파와 극대칭점에 있을 국수주의의 양태를 띄는걸 비꼰것뿐입니다.
    역사에 있어서 겨레를 우기는건 한'겨레'라서 그런게 아닐까 싶어서 (위엔 오타로군요;;;)
  • 해색주 2010/01/15 16:38 #

    원래 좌파라고는 해도 자주계열은 우파의 색깔이 완연합니다. 그 무엇보다 민족이 중요하다는 분들이지요. ^^;
  • 다복솔군 2010/01/17 22:06 #

    이미 솔직히 답이 없음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사역사아웃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