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점심 - 홍콩반점0410 *..문........화..*



"오늘 점심은 <짬뽕 잘 하는 집>에서 먹자."
"네? 거기가 어디에요?"
"홍대 앞에 있잖아. 잘 가던 덴데 왜 모른 척 해?"
"네에? 홍대 앞에 그런 이름이 어디에?"

이 집의 정식 이름은 홍콩반점0410이다. 위 사진에는 안 나왔는데 저 건물에 달린 커다란 간판에 <짬뽕 잘하는 집>이라고 되어 있고 그 밑에 조그맣게 홍콩반점0410이라고 적혀 있다...^^;;

배스킨라빈스 옆 골목으로 들어가면 입구가 나온다.

벽에 보면 짜장면 따위는 없다는 도발적인 문구도 적혀 있다.

이런 이야기를 주절주절 하고 있는 이유는...

회사 직원들이 무성의하게 포스팅 좀 하지 말라고 구박했기 때문...(ㅠ.ㅠ)

우리는 이 집의 전 메뉴를 다 시켰다. (놀랄 필요 없다. 전 메뉴라고 해야 몇 개 안 된다...)

짬뽕이 4천원. 홍대 맛집들 음식 가격을 생각하면 상당히 저렴하다. 전에 소개했던 짬뽕 잘하는 음식점 초마와 비교해도 그렇다. 물론 짬뽕에 들어가는 재료가 다소 저렴할 수는 있겠지만...

그런 것과 상관없이 맛있다.

이것이 짬뽕밥. 물론 밥이 들어있다. (이젠 직원들이 포즈도 잡아준다...OTL)

이건 짬뽕.

여기 짬뽕 국물은 뒤에 남는 맛이 매우 독특하다. 적절하게 매워서 해장하는데도 좋다.

그리고 이건 볶음짬뽕. 이 볶음짬뽕은 전혀 맵지 않다. 본래는 짬뽕 국물이 따라나오지 않는데 - 요즘 좀 한다는 중국집은 짬뽕 국물을 주문 받아서 만들기 때문에 그렇다 - 부탁해서 한 그릇 받았다.

별 건 없지만 받은 게 기뻐서 한 컷 찍었다...^^

군만두도 맛있다. 사실 나는 군만두를 매우 좋아해서 중국집에서 군만두를 시켜서 먹을 때도 있다. 열 개가 한 접시인데, 2천원에 반 접시 - 다섯 개도 판다. 짬뽕과 군만두 반 접시를 기본으로 생각하면 적절하다.

열개 나온 것 중에 네 개를 내가 먹었다... (먼산)

이 집 탕수육도 매우 독특한 맛을 가지고 있다. 튀김 가루를 어떻게 만드는지 고소하고 바삭한 맛이 일반 탕수육과는 다른 맛을 가지고 있다.

본래는 소스를 뿌려서 나오는데 소스를 따로 달라고 하면 따로도 준다.

저렴하고 맛있는 짬뽕집 - 홍콩반점0410 (이 숫자가 뭔 뜻인지는 모른다...) 단점은 조금 늦게 가면 자리가 없어서 기다려야 한다는 정도.




그리고 돌아오다 헬로 키티 카페를 발견! 다들 그냥 갈 수 없다, 하고 들어갔다.

입구부터 핑크핑크한 카페인데, 안에도 온통 핑크다.

여긴 더욱 더...

키티 용품도 판다.

뭔가 약간 키티스럽지 않은 것도...

하지만 이런 것들이 아무튼 하나 가득...

맛있어 보이는(?) 키티 치즈 케익이라든가...

바뜨... 점심 후 오후 시간에 손님이 너무 없는 게 다소 불안하다.

일단 키티 그림이 그려진다는 라떼를 다들 주문. (아이스 라떼에도 그려준다)

준비되면 알려주는 진동벨에도 물론 키티.

키티 라떼 등장!

하지만 나는 그런 거에 굴하지 않고 카피 빙수를 시켰다. 분명 메뉴판에는 작은 컵에 담겨있었는데...

뭐냐, 이 거대한 빙수는...-_-;; (옆의 하얀색에 보이는 키티는 아이스 라떼 위에 있는 것임)

그리고... 라떼를 마신 우리 직원들의 반응은...
직원 1

직원 2

직원 3


그리고 커피빙수를 먹어본 나는...



이것은 아무튼 예쁜 보너스 컷.


덧글

  • 푸른미르 2011/06/10 22:01 #

    음? 라떼와 빙수가 맛이 없었나요?
    빙수는 그렇다 치고 라떼는 어지간하면 맛있을텐데.....
  • 초록불 2011/06/10 22:03 #

    제 입장에서는 평범했고, 입맛이 예민한 직원들은 "맛 없어, 맛 없어"라고 투덜댔습니다...
  • ※시니어※ 2011/06/10 22:13 #

    홍콩반점 짬뽕이 은근히 맛나더라구요!
    와이프랑 둘이라서 탕수육은 먹어본 적이 없는데.... 다음번에는 꼭 먹어봐야겠네요. 'ㅠ'츄릅
  • 초록불 2011/06/10 22:38 #

    ^^
  • young026 2011/06/10 22:37 #

    요즘 점심 블로거로 전업하신 듯.^^;
  • 초록불 2011/06/10 22:38 #

    이런 것을 "승급"이라고 하지요... (먼산)
  • 격화 2011/06/10 22:57 #

    홍콩반점 정말 잘 만든 프렌차이즈죠!
    저번에 한번 갔다가 아주 반해버렸습니다.
  • 초록불 2011/06/11 00:37 #

    그러고보니 프랜차이즈군요. 다른 곳도 언제 한 번 가봐야겠네요.
  • 코끼리 2011/06/10 22:58 #

    0410은 그 계열, 음식점들이 다 붙이더라고요... 해물떡짐 0410이라든가..
  • 초록불 2011/06/11 00:37 #

    그렇군요.
  • 뱀  2011/06/11 00:05 #

    아... 저도 예전에 홍콩반점에서 짬뽕밥이랑 탕수육 아주 맛나게 먹었습니다.
    야밤에 보자니 위장이 슬피 우네요... ㅠㅠ
  • 초록불 2011/06/11 00:38 #

    뭐, 이 시간에 보는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먼산)
  • 슈타인호프 2011/06/11 00:17 #

    은근히 분점이 많아서, 가끔 찾아가 먹고 있습니다^^
  • 초록불 2011/06/11 00:38 #

    그렇군요...^^
  • Grelot 2011/06/11 01:21 #

    아..아..아..! 소주를 안주삼아 소주를 먹고 있는데 짬뽕이라니!

    프랜차이즈의 황제 백종원 사장님이 만드신 곳이군요...전 영동시장에 있는 곳을 자주 갔더랬죠..츄릅.
  • 초록불 2011/06/11 06:55 #

    유명한 프랜차이즈였군요.
  • 2011/06/11 02:37 #

    성공한 프랜차이즈죠, 해물떡찜 홍콩반점 새마을식당 미정국수.

    전부 다 0410 인데 그게 뭔가하니 백종원 사장님 핸드폰 뒷 번호라고 합니다 ^^;;;;
  • 초록불 2011/06/11 06:55 #

    해물떡찜과 새마을식당 모두 가보았는데, 같은 프랜차이즈에서 만든 건지는 전혀 몰랐습니다...^^
  • 레드피쉬 2011/06/11 10:55 #

    멸치국수 잘하는집도 같은 계열입니다ㅎ

    홍콩반점은 지점마다 맛 편차가 좀
    있더군요ㅎ홍대가 맛은 제일 나은듯
    합니다만 홍대에는 짬뽕 잘하는곳이
    많죠ㅎㅎ
    잘보고갑니다ㅎㅎ
  • 초록불 2011/06/11 22:13 #

    네. 홍대에는 짬뽕 잘하는 집이 많죠..^^
  • 칼슈레이 2011/06/11 18:12 #

    홍콩반점 국물이 시원해서 좋더라고요 ^^ 저는 신촌 현대백화점 옆에있는 신촌점이 좋아요 ^^
  • 초록불 2011/06/11 22:14 #

    그곳에 있군요. 기회 있으면 들러봐야겠네요.
  • seaman 2011/06/12 04:15 #

    아.. 내가 먹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 dgd 2011/06/20 09:43 #

    전 주로 안암에 있는 홍콩반점을 가는데 짬뽕이 차 ㅁ 맛있어서 같이공부하던 사람들이랑 매주말 갔었습니다. 말씀대로 탕수육 튀김옷이 쫀득하며 깔끔했죠. 주머니사정때문에 탕수육은 가끔 먹었지만 말임다.. .
  • dgd 2011/06/20 09:48 #

    전 주로 안암에 있는 홍콩반점을 가는데 짬뽕이 차 ㅁ 맛있어서 같이공부하던 사람들이랑 매주말 갔었습니다. 말씀대로 탕수육 튀김옷이 쫀득하며 깔끔했죠. 주머니사정때문에 탕수육은 가끔 먹었지만 말임다..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사역사아웃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