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점심 - 구가원 *..문........화..*



해장이 필요하다는 말이 있어서 미리 작정을 하고 있다가 구가원에 가자고 했습니다.

마침 윤현승 작가도 놀러와서 같이 먹으러 갔지요. 8~9월 경에 윤현승 작가의 신작 장편소설이 나올 예정입니다...^^
대단히 스피디하고 재미있는 작품이어서 "역시"라는 소리가 절로 나오더군요.

아무튼 구가원의 위치는 여기. 중화요리집입니다.

들어가는 입구를 찍었는데,

전화번호는 잘 보이네요. 전에는 가기 전에 자리 있는지 확인전화를 넣고 가곤 했는데, 요즘은 그럴 필요는 없는 것 같아요. 그런데 전체 사진은 네이버 거리뷰가 나아보이는 군요.

일단 중국집에 오면 탕수육 하나는 기본이죠. 이 집에는 버섯 탕수육이라는 게 있는데 이거 괜찮습니다.

저는 해장할 일이 없어서 새우볶음밥을 시켰는데, 뭐랄까, 제게는 맛이 미묘하게 거슬리더군요.

그리고 저는 볶음밥에 짜장을 주는 걸 싫어하는데, 구가원도 짜장이 나오네요.

새우볶음밥은 T원이 진리인 것 같습니다. (T원 소개는 기회가 될 때...)

구가원의 진리는 짬뽕. 삼선짬뽕, 꽃게짬뽕, 대합짬뽕, 굴짬뽕 등 짬뽕이 몇 종류가 있는데, 다 맛있습니다.

아, 이 사진은 짬뽕밥 사진인데, 뭐 짬뽕이나 짬뽕밥이나 마찬가지니까 그냥 넘어갑니다. (^^)

이건 류산슬 밥입니다.


짜장면도 맛이 독특하다고 하는데, 짜장면은 요즘 시키면 계란 반 개 주던 시절과 그게 메추리알로 줄어들었던 시절과 이제는 오이만 올라오는 사실이 오버랩되곤 하는군요. (근데 어쩌다 사진을 거꾸로 찍었나...)

구가원을 끝으로 자주 가는 짬뽕집 소개는 끝난 것 같습니다.
(하지만 교정박군이 가볼 곳이 더 있다고 주장하는군요. 뭐, 가면 또 소개할게요.)


덧글

  • 어릿광대 2011/07/05 20:52 #

    다 맛있어보여요 ㅠㅠ
  • 울부짖는백곰 2011/07/05 21:05 #

    자꾸만 이런 거 올리실 겁니까!!!!!
    ㅜㅜ
  • 초록불 2011/07/05 21:06 #

    아직 못 올린 게 두 개 남았습니다. 이거 자꾸 밀리면 메뉴 기억이 안 나는데 큰일입니다...
  • catnip 2011/07/05 21:20 #

    탕슉!!!!!
    제대로 맛있는거 먹어본지 오래된듯..이 아니라 정말 오래 되었네요.ㅠㅍ
  • 초록불 2011/07/05 21:23 #

    탕수육은 전에 소개한 홍대 초마의 탕수육도 좋습니다...^^
  • 누군가의친구 2011/07/05 21:41 #

    정말 맛있게 보이네요.

    PS: 오늘도 테러!...
  • 초록불 2011/07/05 21:43 #

    테러는 계속 됩니다... (먼산)
  • 고독한승냥이 2011/07/05 22:58 #

    볶음밥에 짜장? 괜찮지 않나요.?^^

    볶음밥 원래의 밥을 못느끼지만.
  • 초록불 2011/07/05 23:25 #

    자문자답하셨네요.
  • 고독한승냥이 2011/07/05 23:34 #

    질문하고 스스로 답을 구해버렸네요...ㅋㅋ
  • animator 2011/07/05 23:17 #

    한 밤의 야식테러...
  • 초록불 2011/07/05 23:26 #

    운동해서 뱃살 좀 들어갔나요?
  • animator 2011/07/06 02:01 #

    아직은 터닝포인트인 듯..(좀더 시간이 걸리지요..흐~)
  • 한도사 2011/07/05 23:59 #

    구가원은 요리가 더 훌륭하죠. 주인아저씨는 산동성 일조 사람이고, 사모님은 한국인.
  • 역사관심 2011/07/06 03:38 #

    이걸 다 드시다니;; 에잇.
  • 히카리 2011/07/07 20:39 #

    오이만 있는 짜장면이 너무 슬퍼보여요. 짜장면에는 계란후라이인데!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