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점심 - 크레파스타 *..문........화..*



개인적으로 기념할만한 일들이 여러 개 생겨서 한턱 내기로 했다.

본래는 프리모바치오바치에 가려고 했는데, 내부 공사로 30분 이상 기다려야 한다는 통에 다른 곳에 가려고 코너를 돌아서 음식점을 살펴보다가 새로 생긴 듯한 파스타 집으로 들어갔다.

마침 앞에서 쿠폰북을 나눠주고 있어서 샐러드는 공짜로 먹을 수 있었다.

다섯이 갔는데 이런 샐러드볼을 두 개 받았다. 빙고. 일단 샐러드는 만족스러웠다. 야채도 싱싱하고 재료도 풍성하고.
처음에 나온 빵의 경우 프리모바치오바치처럼 부드럽지는 않지만 바삭한 맛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어필할만한 좋은 맛이었다.

빵은 나중에 리필해서 더 먹었다.

나는 본래 빠네를 먹을까 했는데, 여직원들이 시키는 통에 다른 걸 먹어보자 하고 아라비아따를 시켰다.

소스가 낭비다, 싶을 정도로 많이 나온다. 면을 찾아 헤매야 할 정도. 이것 때문에 아까워서 빵 발라먹으려고 더 시켰다가 배불러 죽는 줄 알았다.

이건 그랑끼오 파스타... (이름이 맞나...)

사진으로 보면 면이 많아 보이지만 이것도 소스가 장난 아니게 많다.

그리고 빠네.

여긴 아예 육수(!)를 먼저 갖다놓는다.


전반적으로 파스타는 모두 간이 강한 맛. 프리모바치오바치에 비하면 매우 강하다. 그리고 스파게티 면이 좀 덜 삶아진 듯 다소 뻣뻣했다. 나올 때 이야기했더니 다음에 먼저 말씀해주면 바로 다시 가져다 주겠다고 말했다. 종업원들이 모두 친절한 점은 마음에 들었다. 실내 장식이나 식기와 음식점 분위기가 모두 좋다.



그리고 양이 많다.

리조토를 시킨 교정박군은 모두 알다시피 대한민국 1%에 속하는 대식가인데 리조토의 양에 아주 만족했다.

해산물 리조토였는데, 이름은 무슨 마리 뭐였던 것 같다. 해산물이 아낌없이 들어가 있다.

그리고 폴로 뭐라는 리조토. 닭고기가 들어있는 리조토다. (메뉴 이름도 못 외우니 음식 블로거가 아닌 건 분명해...)

다들 배가 빵빵해져서 일어나려고 하는데... 디저트가 있다고 한다. 다시 앉았다.

프리모바치오바치 2호점을 끼고 돌아 리치몬드 제과점 쪽으로 올라가다가 오른쪽 패밀리마트 위 2층에 있다.

그런데 이 집은 본래 피자가 전문인 모양이다. 우리 테이블 말고는 모두 피자를 주문해서 먹고 있었다. 다음에 피자 먹으러 한 번 더가봐야겠다.


핑백

  • 초록불의 잡학다식 : 오늘 점심 - 피자&파스타 2012-02-17 01:45:45 #

    ... 일전에 들렀던 크레파스타에 다시 갔습니다. 크레파스타 [클릭] 이 집은 피자가 전문인 듯하여 이번에는 피자 위주로 시켰습니다. 전에 파스타는 좀 간이 강했었는데, 이번에 가보니 그런 점이 시정되어서 맛있어졌더군요. 친절하고 분위기 좋 ... more

덧글

  • LVP 2011/08/01 21:42 #

    1. 툴바에서 '타'가 짤려나오는바람에, '오늘 점심 - 크레파스'로 보고 식겁했...'ㅅ';;;;
    ※이건 식민빠의 음모다!!! (!?!?)

    2. 아...오늘 월급도 받는데, 딥디시피자나 시켜먹어야겠스빈다 ;ㅅ;
  • 초록불 2011/08/01 21:46 #

    어젯밤엔 우리아빠가 다정하신 모습으로 한손에는 크레파스를 사가지고 오셨어요 음음~
  • 위장효과 2011/08/02 08:10 #

    크레파스라면...혹시 카카오 99% 초콜렛?????????????(으악!)
  • sharkman 2011/08/01 21:44 #

    하아 하아... 배고파...야밤의 테러범은 특정범죄가중으로 처벌받습니다.
  • 초록불 2011/08/01 21:46 #

    사실은 오늘 점심 - 포스팅이 세 개나 밀려 있다는...
  • 누군가의친구 2011/08/01 21:47 #

    곧 금식을 해야 하는 저에게 이런 시련을...(...)
  • 초록불 2011/08/01 21:50 #

    파이팅!
  • 크핫군 2011/08/01 21:52 #

    크레파스타는 크레파스로 만든 파스타인가요?(퍽!)
  • 초록불 2011/08/01 21:53 #

    아이가 타고 있어요... 에서 "타고(burn)" 있는 그림을 본 적이 있는데, 이 경우에는 크레파스가 타고(burn) 있으면 제 격일 듯... (먼산)
  • Frey 2011/08/01 23:58 #

    파스타는 한국 사람들이 잘 익었다고 생각하는 정도보다 덜 익혀 먹는 것이 보통입니다. 면 속의 심이 살아있어서 조금 딱딱하게 느껴질 정도로 익히는데 이걸 알 덴테라고 하지요.
  • 초록불 2011/08/02 00:03 #

    그렇군요. 전 한국식에 익숙한 것일지도... 기준이 프리모바치오바치에 맞춰져 있는 건지도 모르겠네요.
  • highseek 2011/08/02 00:34 #

    알덴테(Al Dente)는 약 6~7분 정도 삶은 상태인데, 면을 잘라 단면을 보면 약간 하얀 심이 남아있는 정도입니다. 이탈리아 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상태인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면이 덜 익었다고 별로 안 좋아하죠;

    우리나라 사람들 취향에 맞추려면 10~12분 정도 푹 삶아 익혀내야 하는데, 뭐 요새는 우리나라에도 알덴테를 선호하는 사람들도 많고..(면이 푹 익어버리면 파스타가 전반적으로 맛이 없어져서..)
  • 초록불 2011/08/02 00:38 #

    미식가의 길은 험난해요...
  • 키르난 2011/08/02 07:59 #

    빠네에 소스를 아예 더 갖다주는군요. 다들 양이 많아보이니 셋이 가서 두개만 시켜도 넉넉히 먹겠습니다.-ㅠ-
  • 초록불 2011/08/02 10:50 #

    우리도 그런 이야기를 했습니다...^^
  • 찬별 2011/08/02 08:04 #

    알덴테 이야기가 나와서...

    그 동네 사람들은 쌀 요리도 알덴테로 먹더군요. 터키에서 밥을 사먹어보고는 뭐 이렇게 덜 익혀먹나, 세상에서 제일 맛없는 쌀요리다 라고 생각했는데 (지나고 생각해보면 쁠로프 계통의 음식이었음) 나중에 리조또에서 쌀을 알덴테로 만드는 것을 보고는...
  • 초록불 2011/08/02 10:50 #

    하긴 고기도 레어로 먹으니까... 불하고 웬수졌나...
  • 위장효과 2011/08/02 08:11 #

    저 집 사장님의 정책은 "셋이 와서 두 개 시켜라"이건가요...아님 피자 시키고 파스타는 하나만 시켜도 충분...이건가요...
  • 초록불 2011/08/02 10:50 #

    다음에 그렇게 시켜보려고요.
  • 정열 2011/08/02 09:34 #

    매일 중국집..김밥천국.. 전전하고 있는데.. 부러워요.
  • 초록불 2011/08/02 10:50 #

    놀러오세요~
  • 희야♡ 2011/08/02 09:49 #

    지나가면서 본거같은데 양은 정말 많아보이네요. ㅎㄷ
  • 초록불 2011/08/02 10:50 #

    리조토가 맛도 좋고 양도 많습니다...^^
  • 레이시님 2011/08/02 11:09 #

    메모메모..회사랑 멀지도 않고..금요일에 가봐야겠어요+_+

    아라비아따도 좋아하고 오일파스타도 좋아하고 빠네..아아 빠네..ㅠㅠ 다 좋아하는건데 뭐부터 먹을지 벌써부터 고민되네요 ㅎㅎㅎ
  • kkami 2011/08/02 12:33 #

    뭐, 알덴테로 먹는게 마치 정석처럼 되어있지만 본토(?) 사람들도 당연히 자기 입맛에 맞춰서 먹어요. 원하는대로 드시면 됩니다 ㅋ 파스타라는게 무슨 대단한 음식도 아니고요;; 컨디션 따라서 입맛이 바뀌긴 하는데, 저도 너무 딱딱한 면은 싫더라구요.
  • 카이º 2011/08/02 21:17 #

    헐.. 샐러드 보울 보고 세븐스프링스인줄 알았어요~
    이름이 독특한 곳이군요 ㅎㅎㅎ
    양 많고 좋네요!
  • highseek 2011/08/03 00:51 #

    파스타는 우리나라로 치면 밥 같은 거죠. 뭐, 된 밥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질은 밥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그렇듯이, 파스타도 마찬가지.. 어차피 음식은 취향이니까요 ㅋㅋ
  • 2011/08/11 12:37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초록불 2011/08/13 00:29 #

    엘지 팰리스 빌딩(그 건물 KFC 앞에서 많이들 만나지요) 맞은 편에 프리모바치오바치가 있고, 그 건물을 끼고 돌아서 리치몬드 제과점 쪽 올라가는 골목에 있습니다. 그리 멀지 않습니다.
  • 강희대제 2011/08/13 10:17 #

    무슨역인가요?
  • 초록불 2011/08/13 23:33 #

    홍대입구역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