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연재 - 송강 정철과 기생 이야기 *..역........사..*



[네이버 - 그 시절 그 연애] 송강 정철과 기생 자미, 진옥 이야기 [클릭]

이번 주 네이버 연재 대상은 송강 정철과 기생 자미에 얽힌 이야기입니다.

송강마을의 강아(자미) 묘비 뒷면에 버젓이 적힌 이야기... 하지만 그 이야기는 월탄 박종화의 창작입니다.


박종화는 희대의 문재로 그럴 듯하게 허구를 역사에 잘 끼워넣었는데, 하도 잘 끼워넣다보니 사람들이 그걸 역사 사실로 아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문제입니다.

신숙주의 아내가 사육신이 잡혔을 때 남편도 죽을 줄 알고 있다가 멀쩡히 돌아온 걸 보고 자살했다는 이야기도 박종화가 쓴 소설이죠.


덧글

  • 까마귀옹 2019/10/08 16:41 #

    1. 양녕대군의 연기, 그러니까 충녕대군에게 물려주려고 일부러 방탕한 척 했다는 이야기도 박종화가 만들어낸 이야기였죠 아마?


    2. 기생 이야기라서 떠오른 부분인데, 퇴계 선생과 두향의 이야기도 박종화 덕분에 알려지게 되었죠. 물론 박종화가 각색한 부분도 따로 있지만.
  • 초록불 2019/10/14 07:55 #

    1. 잘 모르겠습니다. 박종화가 안 건드린 유명한 이야기가 있나 싶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사역사아웃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