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역사학의 영원한 떡밥 *..역........사..*





1차 추가 : 2007년 9월 19일
2차 추가 : 2007년 9월 21일
3차 추가 : 2007년 9월 24일
4차 추가 및 수정 : 2007년 12월 5일
5차 추가 : 2008년 1월 20일
6차 추가 : 2008년 1월 27일
7차 추가 : 2008년 2월 24일
8차 추가 : 2008년 7월 25일
9차 추가 및 수정 : 2008년 10월 29일
10차 추가 : 2008년 11월 11일
11차 추가 : 2008년 11월 23일
12차 추가 : 2009년 1월 30일
13차 추가 : 2009년 2월 9일
14차 추가 및 수정 : 2009년 7월 20일 - 불의의 사고로 수정 작업
15차 추가 : 2009년 8월 24일
16차 수정 : 2009년 10월 24일
17차 추가 및 수정 : 2010년 2월 14일
18차 수정 : 2010년 7월 25일



유사역사학(Pseudohistory)이란 역사학의 탈을 뒤집어썼으나 실은 비과학적, 비역사적, 비논리적 주장을 펼치는 모든 사이비 역사학을 가리키는 용어입니다. 유사역사학이 대체 왜 문제인가? [클릭]

본 인덱스 중 몇 편은 제 글이 아닙니다. 원저자가 삭제를 요청하면 지워질 수 있습니다.

또한 이 블로그의 글들은 새로운 사실이 발견되거나, 오류를 찾는 경우 수정되기 때문에 글을 퍼가는 것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또한 목록 자체도 추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2007년 9월 15일
떡밥을 펼치세요 [클릭]

네이버 연재 - 수로부인 *..역........사..*

[네이버] [그 시절 그 연애] 수로부인 [클릭]

구워서 먹으리라...로 유명한 수로왕과 수로부인.

둘 다 수로인 이유는 뭘까요?

구워서 먹을 때 참이슬(露)을 곁들여서?



에디터가 뭔가 이상하네요. 후다닥 마치는 걸로.

추석 명절 어떻게 지내고 있나요? *..만........상..*

웅녀 - 쑥으로 전을 지지고 있습니다. 호랑이새낀 튀었네요.
단군 - 1500번째 추석...

주몽 - 엄마, 여기 오곡 중 보내줘요!
유리왕 - 외로울사 이 내 몸은 뉘와 함께 전 부치리오.
호동왕자 - 혼자서 차리는 차례상. 나팔 불지 말라고.
장수왕 - 수묘인들은 차례상을 빼먹지 말 것이며...
을지문덕 - 잔소리도 충분하니 돌아감이 어떠리.
연개소문 - 차례상에서 잔소리하면 피바다 내버린다.

탈해왕 - 이빨 자국 낸 떡 누가 먹냐고!
선덕여왕 - 시집 언제 가냐고 물은 놈 엎드려 뻗쳐!
김춘추 - 상다리가 부러지게 놓아봐야 한 끼 식사다.
김유신 - 오늘도 물맛만 좋구나.
장보고 - 마트에서 장보고 집에서 차례 지내고

비류 - 망했어! 전마다 다 짜!
개로왕 - 상 치우면 빨리 한 판 돌려야지! 바둑판말이야.
도미의 처 - 이번 전은 도미전이야. (으잉?)

궁예 - 누가 송편에 콩을 넣었는고!
왕건 - 아직도 차례 지낼 곳이 열두군데 남았다고?
묘청 - 차례상에 기름떡이 안 보이네?
만적 - 전 부치는 놈이 따로 있나!
최영 - 잔소리 듣기를 돌 같이 하라.
정몽주 - 명절날 잔소리는 가실 줄이 이시랴.

세종대왕 - 부추전 말고 고기전을 대령하라.
황희 - 이 잔소리도 좋고, 저 잔소리도 좋고...
한석봉 엄마 - 자고로 눈을 감고 동그랑땡을 부칠 줄 알아야...
이순신 - 잔소리를 내게 알리지 마라.
송시열 - 사약 먹고 나면 설거지를 못하는데...
영조 - 저 무개념 친척을 뒤주에 처넣어라.
최익현 - 내 머리는 잘라도 잔소리는 못 듣겠다.

네이버 연재 - 김춘추와 문희 *..역........사..*

네이버 연애뉴스판 그 시절 그 연애 [클릭]

이번 이야기는 김춘추와 김유신의 둘째 누이 문희의 이야기입니다.

매우 유명한 이야기지만 한 번 읽어보시면 뜻밖의 사실을 접하실지도...

벌써 연재 30회차입니다.

한 주도 쉬지 않고 연재 중이네요. 60회차는 채우고 그만 뒀으면 싶은데... ㅎㅎ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유사역사아웃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