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독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책 너~무 안 읽는다

[한국일보] 책 너~무 안 읽는다 [클릭]4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2인 이상 전국 가구'의 도서비는 월평균 1만9,026원으로 전년 2만570원보다 7.5%나 줄었다. 가계동향조사 대상을 전국 가구로 확대한 2003년 이래 2만원 밑으로 떨어진 것은 처음이며, 1999년 집계한 '2인 이상 도시가구' 기준 1만8,181원 이후 13년 만에 최저 수...

책 빌리기도 어려워

보통 송시열 때문에 가려져 있는 사람으로 송준길이라는 양반이 있습니다. 송시열과 동문수학했고 당대의 명성을 같이 누린 사람이죠.대학자니만큼 당연히 책도 많이 가지고 있었을 겁니다. 이 시절에는 책이 좀 귀한 편이었죠. 따라서 어느 집에 책이 있다고 하면 염치불구하고 빌려가게 되었습니다. 말하자면 대학자의 서재는 도서관도 겸하고 있었던 셈입니다.그런데 송...

도서 대출 순위

[경향신문] 대학도서관서 가장 많이 대출된 책은 ‘무라카미 소설’ [클릭]경희대와 중앙대에서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가 대출순위 1위를 기록했고, 고려대에서는 2위를 차지했다. (중략) 문학평론가 조영일씨는 이러한 현상에 대해 “출판사의 마케팅 전략도 있었지만, 일본 작가들은 대부분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과 소재가 다양해 한국 소설보다 재미가 있다”고 분석했...

독서 진흥을 위한 한 방의 계책

이 질문에 대한 해답은 이것입니다!남자에게는 이렇게 말합니다.한 번 더 말합니다.그렇습니다. 독서는 에 좋습니다!남자에게는 이거 한 방으로 끝이고...여자는 어떻게?네, 이렇게...읽지마세요. 피부에 양보하세요.jpg그렇습니다. 독서는 피부에 좋습니다!짤방과 내용이 묘하게 안 맞는 것 같은 건 무시하세요.죄, 죄송합니다.

2010년 국민독서실태조사와 출판 현황

아래 내용은 출판저널 422호의 여러 기사를 요약한 것입니다.제일 먼저 주목된 것은 전자책 독서 인구가 1년 사이에 두 배로 늘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저는 전자책에 아직도 회의적이라 이 부분은 크게 유의미하다고 보지는 않습니다. 그러므로 건너뛰고...독서 인구가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있다는 점이 큰 문제지요.'독서율'은 지속적으로 떨어져(78%→65%)...

독서는 기술이다

책 읽는 거야 문자만 알면 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 쉽다. 사실 틀린 말은 아니다. 하지만 그렇다면 왜 소설을 읽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는 것일까? 아니, 그런 사람이 어디 있느냐고?그런데 있다. 무협이나, 공포소설이나, 판타지 소설을 읽지 못하는 사람도 많고, 본격문학을 이해할 수 없다고 내팽개치는 사람도 많다. A장르의 글은 잘 읽지만 B장르는 ...

[바톤] 독서론

릴레이 - 讀書論 - 漁夫님 포스팅에 링크독서는 [대화]입니다.오늘 을 읽고 있다가 어부님이 보낸 바톤을 보았습니다. 심산 김창숙. 우리 암울했던 일제강점기에 한줄기 빛이었던 분입니다. 유림에도 이런 존경할 분이 계셨습니다. 저는 늘 일제강점기를 바라볼 때, 친일파들의 행위에 주목하는 것보다 우리나라의 독립을 위해 목숨을 걸고 싸웠던 분들에 주목해야 ...

책의 경쟁자는 누구인가?

서울 시민 세 명 중 한 명은 1년 동안 책을 한 권도 읽지 않았다는 조사 결과가 발표되었다.여기서 사족.이 조사 결과는 e-서울통계라는 웹진 13호에서 발표되었는데, 이 e-서울통계라는 무려 웹진은 네이버와 구글에서 모두 그 주소가 검색되지 않는다. 약간의 추리를 한 끝에 웹진을 찾았다. 링크해둔다. 하여간 공무원들이 하는 일이란...http://st...
1



유사역사아웃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