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매창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가련하다 가련이

함경도에 아름다운 기생이 있었는데 이름이 가련이었다. 얼굴만 예쁜 것이 아니라, 글도 알고 술도 잘 마시고 칼춤도 추고 노래도 잘했으며 거문고와 퉁소도 능했다. 바둑과 쌍륙에도 능하니 스스로 여협이라 자부했다.어느날 풍채와 외모가 출중한 소년이 가련을 찾아왔다. 둘은 시를 지어 화답하고 거문고를 타며 노래를 부르고 바둑과 쌍륙을 놀고 술을 마셨다. 퉁소...
1



유사역사아웃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