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인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신화 솔거

솔거는 신라 때 화가입니다. [삼국사기] 열전에 따르면, 태어나면서부터 그림을 잘 그렸다고 합니다. 집안이 한미하여 집안 내력은 전하지 않습니다. 그가 그린 그림으로 가장 유명한 것은 황룡사의 소나무 그림입니다. 소나무를 얼마나 사실처럼 그렸는지, 까마귀, 솔개, 제비, 참새 등이 날아들었다가 부딪쳐서 떨어지곤 했답니다. 이런 놀라운 그림 때문에 그의 ...

한국의 역사가 10

16. 일연일연(1206~1289)은 [삼국유사]의 지은이다.지금 경상북도 경산군 압량면에서 김언필金彦弼과 이씨 부인 사이에서 태어났다. 아버지가 벼슬을 하지 않은 한미한 가문의 출신이다. 더구나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셔서 홀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압량면 삼성산三聖山 자락에서 태어났다고 하는데, 이 산의 이름이 삼성산이 된 것은 여기서 원효, 설총, 일연...

한국의 역사가 9

15. 고려 : 실록편수자들 (2)먼저 고려실록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하나 소개한다.충렬왕 33년(1307) 11월에 원나라에 실록 185책을 바친 일이 있다. 나라의 실록은 왕도 열람하지 못하는 것인데, 이것을 외국으로 반출한 것이다. 당대에도 이 점을 못마땅하게 여겼으나 말리지는 못했다. 덕분에 때로는 중국 땅 어디선가 고려 실록이 발견되는 일이 없을...

중복 특집 - 개고기

복날에 개고기를 먹는 것은 오래된 풍속이죠. 여름에 개고기를 삶아 먹는 것을 가장家獐이라고 씁니다. 장獐은 노루를 가리키는 한자인데 개고기에 이 글자를 썼다니 재미있군요.중종 때 이팽수李彭壽라는 사람이 있었는데 승정원 주서 벼슬에 올랐습니다. 주서는 정7품 벼슬로 승정원 일기 기록 담당이었습니다. 정당한 절차를 밟아서 임명이 된 것이 아니라 정유삼흉丁酉...

한국의 역사가 8 [수정]

14. 고려 : 박인량 박인량(? ~ 1096)은 앞에서 다뤘어야 하는데, 깜빡 빼먹은 케이스. (먼산)박인량은 문종 때 과거에 급제하였고, 1075년(문종 29)에 요나라에 진정표陳情表를 보내 요가 보주(지금의 의주) 지역에서 철군하게 만들었다. 박인량은 천하에 왕토가 아닌 곳이 어디 있느냐는 말로 요나라를 띄운 뒤에 춘추전국시대에 제나라가 ...

한국의 역사가 7

13. 고려 : 각훈 (?~1230?)각훈覺訓은 고려 중기의 인물로 정확한 생몰연대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1215년(고종 2년)에 을 왕명을 받들어 편찬했으며, 이인로(1152~1220)에게는 후배가 되고, 이규보(1168 ~ 1241)가 그의 부음을 듣고 1230년에 시를 썼기 때문에 이 해에 죽은 것으로 추측할 수 있다. 각훈은 각월覺月이라고도 한...

음식 맛이 얼마나 좋았기에

그러니까 음식에 대한 역사 이야기를 쓰면 됩니다...(그럴 리가 없잖아!) [클릭]위와 같은 이야기로 한 번 써보는 음식 + 역사 콤보 포스팅!태조 때부터 음식을 만들어 총애를 받은 김귀진金貴珍이라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김귀진이 음식을 잘 만들어서 받은 벼슬이 무려 검교전서檢校典書!으잉? 검교전서? 그게 뭘까요?검교檢校라는 것은 이름만 있는 벼슬 앞에 ...

출동! 통곡부대!

사방에서 장안을 향해 반란군이 몰려들었습니다. (밑도 끝도 없이 이야기를 시작함)신나라(레코드?)의 황제 왕망은 어쩔 줄을 모르고 있었죠.대사공 최발이 이런 말을 합니다."옛날에는 나라에 큰 재앙이 있으면 통곡을 하여 이를 눌렀습니다. 마땅히 하늘에 대고 구원해달라고 요구하여야 할 것입니다."왕망은 옳다구나, 하고 남교로 나아가 자신이 어떻게 상서로운 ...

인생을 즐기다

전한 선제 때 소광이라는 사람이 있었습니다.소광은 태자를 가리키는 태부의 자리에 있었습니다. 태자를 가르친 지 5년, 태자의 나이가 열둘이 되자 논어와 효경에 통달했습니다. 소광은 명예롭게 은퇴하고자 마음 먹었습니다.황제에게 은퇴를 애걸한 결과 황제도 결국 승락하고 황금 20근을 선사했습니다. 황태자도 스승의 은퇴를 축하하며 황금 50근을 선물했습니다....

한계를 넘다

전한 - 신나라 연간에 원섭原涉이라는 협객이 살았습니다.본래 불량배(사실 협객이란 법 질서를 따르지 않는 불량배죠)는 아니었습니다. 아버지는 남양 태수를 지낸 사람입니다. 아버지가 돌아가셨을 때 원섭은 아직 십대의 몸이었습니다. 태수의 장례이기 때문에 부조금이 왕창 들어왔습니다만 원섭은 그 모든 부조금을 사양하고 아버지 무덤에 초막을 짓고 3년상을 치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유사역사아웃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