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전쟁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윤관의 9성

[조선일보] 윤관 9성 최전방은 두만강 북쪽 [클릭]윤관 9성 역사바로잡기 운동본부(본부장 이형석)라는 곳에서 교육부 장관에게 윤관 9성 위치를 바로잡아달라고 청원했다는 이야기다. 그런데 사실 관계가 애매하게 설명된 부분이 대번에 눈에 들어온다. 본래 이 단체가 제출한 원문을 보고 싶었지만 홈페이지도 없는 단체인 모양이라 찾을 길이 없었다. 그래서 그냥...

이성계, 요동을 점령하다 - 그후

이건 간단한 정리.고려군이 요동에서 돌아온 뒤 명은 요동 접수에 발빠르게 나섰다.명 태조 홍무 4년(1371) 즉 고려군이 철수한 다음 해, 명은 북원의 요양행성을 접수하고 요동의 서남부에 정요위와 요동도사를 설치했다.명은 고려를 충실한 동지로 보고 있지 않았다. 공민왕은 표면적으로는 명에 기울어진 것처럼 보였지만 북원과 확실한 적대 관계를 가지지는 않...

이성계, 요동을 점령하다 2

공민왕 19년(1370) 겨울. 서북면도원수西北面都元帥 지용수池龍壽, 서북면 부원수西北面副元帥 양백안楊伯顔, 안주상만호安州上萬戶 임견미林堅味, 동북면원수東北面元帥 이성계李成桂가 이끄는 요동 원정군은 의주에 도착했다.원정군의 총책임자 도통사都統使 시중侍中 이인임李仁任은 안주에 머물러 있었다. 실질적인 총지휘관은 상원수上元帥 지용수였다.원정군의 규모는 얼마...

이성계, 요동을 점령하다 1

공민왕 5년(1356)에 기철奇轍이 제거되었다. 기철은 몽고 이름 바엔부카伯顔不花로 그의 누이가 원나라 순제順帝의 황후, 기황후다. 그는 기황후의 권력을 등에 업고 전횡을 일삼았는데, 지난 번 포스팅에서 본 바와 같이 배원정책을 쓰는 공민왕에 의해 제거된 것이다. (고려, 강소성을 누비다 [클릭])아버지가 처형 당했으나 당시 원은 고려를 돌아볼 수가 없...

고려, 강소성을 누비다

공민왕 3년(1354) 6월 계묘일.원나라에서 이부낭중 합랄나해哈剌那海와 고려인 백안첩목아(伯顔帖木兒=빠이앤티무르, 고려명 강순룡康舜龍. 빠이앤티무르라는 이름은 공민왕의 몽고 이름과 같다) 등을 보내왔다. 그들이 온 이유는 강소성에 웅거한 장사성張士誠의 난에 원군을 보내라는 것이었다. 당시 강남 일대는 홍건적 한산동韓山童, 한교아韓咬兒, 장사성 등이 웅...

정복왕 광개토? - 영토 확장의 역사

태왕사신기가 나오면서 또 한번 광개토대왕에 대한 조명이 일어날 것 같다.바보 김모 피디는 "역대 왕 들중에 유일하게 영토를 확장시킨 왕이 광개토대왕"이라는 망발도 서슴지 않는다."어? 그렇지 않나?"라고 말할 분이 있다면 이런 점을 어찌 생각하실지...어디, 누굴 한번 이야기해볼까?신라 5대왕 파사 이사금.재위 23년(102) 음즙벌국, 실직국, 압독국...

1보의 길이는?

[경국대전]을 보다가 알쏭달쏭해지고 말았다.1보는 일반적으로 6척으로 알려져 있다.[경국대전]의 척은 영조척(31.22cm=세종대왕 시절 기준. 영조척이라고 해서 영조가 만든 척으로 알면 곤란...)이므로 1보는 약1.87m가 된다.이 경우 경국대전의 무과 시험 중 가장 멀리 쏘아야 하는 과장의 길이는 무려 240보다. 240보를 보사(步射)라는 형식으...

임진왜란과 도요토미 히데요시

임진왜란과 도요토미 히데요시국립진주박물관 지음, 장원철.오만 옮김/부키 (그림을 클릭하면 이 책을 구입할 수 있습니다.)이 책은 임진왜란 당시 일본에 머물고 있던 포르투갈 출신 선교사 루이스 프로이스의 [일본사] 중 임진왜란과 관련된 부분을 따로 편집한 것이다.국립진주박물관의 임진왜란 관련 교양총서 중 하나로 발간된 것인데, 매우 흥미진진하고 ...

의식과 전쟁 - 고대 국가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

의식과 전쟁 : 고대 국가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 - 박대재 지음/책세상나는 [책세상 문고]를 좋아한다. 작고 가벼우면서 깊이 있는 책들이 많다.이 책도 그중의 하나다. 초판이 2003년에 나왔던데 좀더 일찍 볼 수 있었다면 좋았을 것이다.책 제목의 의식은 儀式이다. 意識이 아니다.이야기가 길어질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접어본다.사족 : 이런 분류는 도서...

병자호란 번외편

1. 삼전도비1637년(인조 15년) 3월, 청은 인조가 항복한 장소에 [대청황제공덕비]를 세우라는 명을 내렸다. 이것이 이른바 [삼전도비]다.11월 3일 비석을 세울 단을 준공했다. 11월 25일 청 사신 마부대(마푸타라고도 쓴다.)가 검수하여 합격 판정을 내렸다.문제는 이 다음부터였다. 청은 본래 비문을 보내주겠다고 했었는데, 일이 번거롭다고 하여 ...
1 2 3 4 5 6


google_myblogSearch_side

orumi.egloos.com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