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중국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백낙천의 일화 - 제악막작(諸惡莫作) 중선봉행(衆善奉行)

연말이 되면 자연스럽게 지난 해를 돌아보게 된다.문득 이런 이야기가 생각이 난다.당나라의 시인으로 이백, 두보, 한유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백낙천이 항주자사를 지낼 때의 일이다.중앙정계의 권력 다툼을 피해 항주로 내려온 그는 복잡한 마음을 항주의 아름다운 풍광으로 달래고 있었다.경내에 도림선사라는 고승이 있다는 것을 안 백낙천은 그를 만나러 행차했다...

범려 이야기

범려가 누군지 모르는 사람도 아마 이 고사성어는 알 것이다.와신상담.섶에 누워자고 쓸개를 핥는다는 고사성어로 원한을 잊지 않고 지고의 노력을 한다는 뜻이다.와신상담의 고사는 전국시대 오나라와 월나라에 얽힌 것이다.오나라의 합려는 월나라 왕이 죽었을 때, 기회라고 생각하여 월나라를 침공했다. 그러자 월나라의 왕 구천은 죽음을 각오한 병사들을 선봉으로 내보...

전해종 교수의 장학금 기탁

서강옛집을 보고서 알았다. 알고보니 보도도 나갔던데... (이런 것이 인터넷 신문을 보는 불편함이라고나 할까...)서강옛집에서 옮겨온다.화제의 인물 - 인문학 연구기금 1억원 기부한 전해종 사학과 명예교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5-10-14 조회수 30 인문학 연구기금 1억 원 기부한 전해종 사학과 명예교수지난 9월, 모교에는 각별한 기부소식이 알...

황제黃帝의 성은 무엇인가?

사기 첫 대목에 황제의 성은 공손公孫이라고 나온다. 하지만 오제본기의 말미에는 성이 사姒라고 나오며,희수姬水에서 자라서 성이 희姬라는 이야기도 있다.황제가 죽은 뒤 제왕의 자리는 황제의 손자 전욱顓頊에게 전해졌다.전욱은 황제와 유조嫘祖 사이에서 태어난 둘째 아들 창의昌意의 아들이다.전욱이 죽자 제위는 황제와 유조 사...

韓奕 한혁

[大雅.蕩之什.韓奕] - O 韓奕, 尹吉甫美宣王也, 能錫命諸侯. 奕奕梁山, 維禹甸之, 有倬其道. 韓侯受命, 王親命之, 纘戎祖考. 無廢朕命, 夙夜匪解. 虔共爾位, 朕命不易. 榦不庭方, 以佐戎辟. 四牡奕奕, 孔脩且張. 韓侯入覲, 以其介圭, 入覲于王. 王錫韓侯, 淑旂綏章. 簟茀錯衡. 玄袞赤舃, 鉤膺鏤錫, 鞹鞃淺幭, 鞗革金厄. 韓侯出祖, 出宿于屠. 顯父餞之, ...

중국역사의 어두운 그림자 - 공자가 식인 요리를 즐겨?

3000년중국역사의 어두운 그림자 - 김택민 지음/신서원오늘 교보에 나가서 샀다.교보에서 이 책을 사면 5천원 도서상품권을 주는 행사를 하고 있다.결국 1만5천원 짜리 책을 1만원에 산다는 이야기.(단 선착순 이벤트라 언제 끝날지 모른다)이 책은 역사학자가 쓴 책이기는 하지만 무척 쉽게 쓰여졌다. 때문에 전문 연구자가 보기에는 부족한 점이 있다고는 하나...

중국의 역사 왜곡

지난 번에 주문한 책 중 하나가 이다. 우리한테는 로 더 잘 알려진 바로 그 여자 이야기다.이 책의 지은이는 소설가가 아니다. 중국 섬서 사범대학 역사학과 교수들이다.수당 시대를 다룬 중국 역사서들을 보면 백제-고구려 전쟁기에 대한 평가를 먼저 보게 된다. 대개 당태종의 경우는 혹한과 풍토병 때문에 철군했다고 나온다. 전쟁에 져서 철군했다는 이야기는 없...

중국 도서 판매처

중국 도서 판매 사이트국내 판매처입니다. 생각같으면야 다 샀으면 좋겠군요...^^;;참고로 중국 지도 사이트도 걸어 놓습니다.

중국의 술문화

알라딘에서 주문을 했는데, 이 책을 찾지 못해 배송이 늦었다.혹시 절판된 건 아닐까 걱정했었다.이곳을 들르는 분들 중에 대단한 주당들이 있으니, 책 제목만 봐도 땡기시지들 않는지?이 책의 저자인 허만즈(何滿子)가 어떤 사람인지는 아무데도 소개가 없어서 알 수 없다. 서문에 적힌 것으로 판단해보면 중년 이상이며, 프랑스에 친구를 두고 있는 중국인이며(책이...

[자료] 전국옥새의 행방

1. 전국옥새의 제작화씨지벽 - 초나라 사람 和씨가 楚山에서 봉황이 앉은 자리에서 옥을 구해 초나라 여왕-무왕-문왕에게 바침. (한비자) 400년 후 초의 위왕 때 장수 昭陽이 위나라를 침공해서 7개의 성을 함락시키는 대공을 세우자 상으로 화씨벽을 줌.소양은 赤山에서 화씨벽을 자랑하다가 연못에서 튀어오른 물고기를 바라보던 중 잃어버림.50년 후 趙의 惠...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