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환단고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엉터리 책을 대하는 조선의 자세

이 유행하자 이 책을 없애야 한다는 논의가 조정에서 일어났다. 그때 영조는 이렇게 말한다.영조 50권, 15년(1739 기미 / 청 건륭(乾隆) 4년) 8월 6일(경진) 3번째기사 함경 감사에게 하유하여 이재형 부자를 찾아보고 성의를 유시하게 하다함경 감사(咸鏡監司)에게 하유(下諭)하여 이재형(李載亨) 부자를 찾아보고 성의(聖意)를 유시하게 하였다. 이...

<환단고기>에 대한 일곱가지 스펙트럼

이 포스팅은 리처드 도킨스의 <만들어진 신>을 패러디한 것입니다.<환단고기>에 대한 연속적 스펙트럼1. 강한 환단고기 신봉자. <환단고기>가 역사적 사실이라는 것을 100퍼센트 확신함. 카를 융의 말을 빌리면, "나는 믿는 것이 아니라 아는 것이다."2. 확률이 아주 높지만 100퍼센트는 아님. 사실상 신봉자. "나는 확...

새책 출판 - 만들어진 한국사

초고를 잡은 것이 2007년이니까 원고가 작성된 때로부터 보아도 만 3년이 걸린 책입니다. 드디어 출판... ㅠ.ㅠ인간이 원래 게으르다 보니까 최신 연구 성과(유사역사학의 최신 헛짓거리를 포함)가 나올 때마다 원고를 수정해야 하는 일이 있어서 자꾸만 출간이 늦어지게 되더군요. 결국은 2009년 하반기에 더 이상의 반영은 포기하고 해놓은 작업만 마무리하기...

삼국유사와 환단고기

잘 알다시피 <환단고기>는 이유립이 만들었을 때는 주목 받지 못했다가 일본에서 유사역사가 가지마 노보루가 출간한 후 국내에서도 주목 받았고 임승국을 비롯해 여러 사람이 번역 출간했다.그런데 <삼국유사>도 같은 길을 걸었다는 것을 아는가? 나도 오늘 그 사실을 알고 깜짝 놀랐다.도쿠가와가 사랑한 책 - 고운기 지음/현암사위 책은 <삼국유사...

이유립, 나철 음해의 현장

이유립이 대종교를 어떻게 음해하고 다녔는지는 월간 <자유>지에 잘 나와 있다. 월간 <자유>지 78년 12월호를 보자. 저 글에 나오는 나인영이 바로 대종교를 창시한 "나철"의 본명이다.신시개천 5802년=곧 대한제국 광무 9년(을사 서력 1905년)에 해학 이기 대종사는 나인영 등 몇몇 동지들과 함께 일본 도교(闍橋)로 건너가 왜왕 목인(睦...

국사찾기협의회의 행정소송 내용

1978년 9월 29일 국사찾기협의회는 문교부장관 앞으로 행정소송을 내었다. 국사교과서를 폐지하고 전면 개정하라는 소송이었다.경향신문 9월 29일자 보도 내용그리고 10월 11일에 보충 자료를 문교부장관 앞으로 제출햇다.길고도 쓸 데 없는 내용은 생략하고 핵심적인 마지막 부분을 보자.국정국사의 교과서 사용금지 및 정사편찬기구의 재구성촉구에 관한 요구서(...

국사찾기협의회의 주장 12개조

월간 자유 1976년 10월호를 보면 <국사찾기협의회>가 내놓은 기본 요령要領 12개조항(81~86)이 있다. 그것을 요약하여 정리했다. 다른 색으로 된 괄호는 나의 주석. (이 기본요령은 76년 4월호에 이미 한 번 제안되었던 모양인데 이때는 아예 이유립의 이름으로 올라왔다. 10월호에는 '편집부'로 올라왔는데, 4월호를 확인하지 못해서 같...

환단고기의 세계 - 세번째

첫번째 [클릭]두번째 [클릭]6. 단군 조선의 영토 - 후반기아홀 이후 43대 물리에 이르기까지 영토와 관련하여 별다른 일이 없다. 물리 때 우화충이라는 사냥꾼이 반란을 일으켜 물리가 죽고 백민성 욕살 구물이라는 자가 단군이 되어 우화충을 처단한 뒤 삼조선 제도를 만들었다고 한다.어? 삼조선은 이미 색불루 때 했다고 하지 않았던가? 그건 태백일사에 나오...

환단고기의 세계 - 두번째

첫번째 [클릭]세번째 [클릭]4. 한족의 영토앞서 여러차례 치우가 쳐서 얻은 땅은 본래 치우의 땅이 아니었다는 말을 했다. 따라서 합리적인 이야기를 하자면 남북 5만리, 동서 2만리의 이야기는 그냥 과장법으로 치워버리는 것이 옳겠다.그럼 환단고기에서 본래 상정한 환국의 영토는 대체 어느 만큼이었을까?삼성기전 하편을 보면 환국 말기에 두 종족이 있었다고 ...

환단고기의 세계 - 첫번째

두번째 [클릭]세번째 [클릭]1. 왜곡된 것이 또 왜곡된 환단고기의 세계환단고기는 본래 신채호의 세계관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책이었다. 신채호-정인보-안재홍 등의 세계관이 이 안에 투영되어 있었다. 최소한 이유립에게는 그랬다. 그래서 처음 이중재와 같은 중국땅=한국땅이라는 주장이 나왔을 때 환단고기 지지자들은 발끈한 바 있고, 지금도 일부 중국땅=한국...
1 2 3 4 5 6 7 8 9